보아, 양현석 박진영과 함께 'K팝스타' 심사위원 발탁

기사입력 2011-08-25 09:28:13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 강승훈 기자] 보아가 양현석, 박진영에 이어 SBS '서바이벌 오디션 K팝스타'(이하 K팝스타)의 심사위원으로 발탁됐다.



SBS는 최근 보아가 'K팝스타'의 심사위원으로 참여해, 참가자들의 멘토로서도 활약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보아는 "프로그램에 참여해서 기쁘다. 'K팝 스타'는 자신의 개성은 물론 쉽게 포기하지 않고 노력하는 열정, 끊임없이 자신을 발전시키는 근성을 가진 사람들이 참가해 열띤 경쟁을 벌였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K팝 스타' 제작진은 “보아는 국내 아이돌 중 가장 먼저 전 세계에 대한민국 네 글자를 알린 명실상부 최고의 월드 스타”라며 “타고난 라이브와 춤 실력, 가요계 내 최고 연습벌레로 불릴 만큼의 지독한 성실함, 유창한 어학 능력 등 글로벌 스타로서의 면모를 갖춘 'K팝 스타의 모범(standard)'이라는 점에서 활약이 더욱더 기대된다”고 전했다.



이어 “보아를 통해 제작자의 입장이 아닌, 실제 무대에서 활동을 펼친 가수로서 다른 측면의 다양한 심사평을 들을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동안 예능 프로그램 출연을 삼가고, 해외 활동과 앨범 준비에 전념해왔던 보아가 'K팝 스타' 의 심사위원으로 참여하기로 했다는 소식에 국내 오디션 지원자들은 물론 해외 K팝 열성팬들 또한 폭발적인 호응을 보이고 있다.



보아는 만 13세에 가요계에 데뷔, 파워풀한 춤과 가창력을 겸비한 무대로 전 세계에 한국을 알린 ‘K팝 열풍’의 선두주자다. 이후 일본에 진출해 아시아의 보아로 자리매김하기도 했다.



SBS  'K팝 스타'는 SM, YG, JYP 등 국내 최고의 스타 제조 시스템을 갖춘 3곳의 기획사가 방송 최초로 한 자리에 모여 세계시장을 공략할 차세대 K팝 스타를 발굴하는 서바이벌 프로그램. 전 세계적인 스타를 꿈꾸는 국내외 지원자들의 폭발적인 지원이 이어지고 있다. 최종 우승자에게는 상금과 세계 시장에 내놓을 음반을 발매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그리고 부상으로 CF모델 발탁과 자동차 등이 제공된다.



가창력과 춤, 스타성을 가진 세계인이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는 SBS 'K팝 스타' 1차 예선은 오는 9월 18일까지 ARS(1670-0006)와 SBS 홈페이지, SBS 라디오 '이석훈의 텐텐클럽', ‘라디오 K팝스타’, 다음 'K팝 스타' 오디션 페이지로도 참여 가능하다. 



한편, 양현석, 박진영, 보아 등 초특급 3인의 심사위원과 함께 하는 'K팝 스타'는 오는 9월 2일 공식 기자회견을 통해 야심찬 출사표를 던질 예정이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tvreport.co.kr


연예 '상류사회' 네 남녀 결혼골인+프러포즈 '모두 해피엔딩' [TV리포트=하수나 기자] ‘상류사회’에선 박형식과 임지연이 결국 결혼에 골인하고 유이와 성준 역시 결혼을 약속했다. 28일 방송된 SBS ‘상류사회’에선 창수(박형식)와 지이(임지연)가 결국 결혼에 골인하는 모습과 윤하(유이)와 준기(성준)이 사랑을 확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창수모는 지이와 창수의 결혼을 허락했고 창수는 지이를 찾아와 프러포즈했다. 창수는 “지이야 오늘을 살자. 내일은 아무도 몰라”라고 말했고 그녀 역시 “오늘을 살아요”라고 말했다.이에 창수는 주변에서 헤어질거라고 수근댈거라며 “그래도 같이 살자. 내가 너하고 같이 살고 싶어.”라고 프러포즈했다. 이에 지이에게 “나랑 살래?”라고 물었고 지이는 “살래”라고 말하며 그의 청혼을 받아들였다. 두 사람은 애틋한 포옹으로 사랑을 확인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런가운데 이날 방송에선 1년후 지이와 창수의 모습이 소개됐다. 지이는 창수와 결혼해 만삭의 임신부가 됐고 창수와 알콩달콩 살아가는 모습을 보였다. 윤하와 준기 커플 역시 해피엔딩을 맞았다. 윤하는 준기가 자신을 처음부터 사랑했음을 알게됐고 그와 처음만난 장소를 찾아 엘리베이터 키스로 사랑을 확인했다. 준기는 “사랑한다 장윤하”라고 고백했고 그녀는 “난 운명을 믿지 않아. 널 선택할게.”라며 준기와 함께하고픈 마음을 드러냈다. 1년후 윤하와 준기 커플은 창수와 지이 커플과 함께 과거 함께 떠났던 별장으로 다시 여행을 갔다. 그곳에서 준기는 윤하에게 반지를 건네며 프러포즈했고 윤하는 행복한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윤하와 준기, 지이와 창수가 모두 결혼에 골인하거나 앞두는 결말로 흐뭇한 해피엔딩을 맞았다. 사진=‘상류사회’방송화면캡처 하수나 기자 mongz@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