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박지성 예능감+개리 닮은꼴 정대세 등장까지 '후끈후끈'

기사입력 2012-06-01 14:35:00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 황소영 기자] 축구선수 박지성이 톡톡 튀는 예능감으로 시청자를 다시 한 번 사로잡는다.



오는 3일 오후 6시 방송되는 SBS TV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는 ‘상금 레이스’ 최종 미션에서 박지성 선수가 런닝맨 멤버들과 아이유를 몰래 아웃시켜야 하는 스파이로 변신한다.



이날 런닝맨 멤버들이 “혹시 박지성 선수가 스파이가 아니냐”고 묻자 박지성 선수는 “제가 스파이였으면 바로 들켰을 것”이라고 답하는 등 런닝맨들을 기술적으로 속이며 최종 레이스 내내 치밀하게 작전을 세운다.



‘상금 레이스’에 최종 미션 뒤에는 태국에서 촬영된 ‘서바이벌 레이스’가 연이어 방송된다. 아시안 드림컵의 출전권을 획득하기 위해 런닝맨 멤버들은 축구 경기에서 필요한 능력을 서바이벌 미션 방식을 통해 겨룬다.



특히 정대세 선수와 리오 퍼디난드 선수가 '서바이벌 레이스'에 특별 출연, 색다른 모습을 뽐낸다. 런닝맨 멤버들은 이름표를 떼기 위해 추격해오는 정대세 선수를 피해 다녀야 했는데, 런닝맨 방송 사상 가장 긴장감 넘치는 장면이 그려졌다고 제작진은 평가했다.



이날 정대세 선수를 본 런닝맨들은 “개리와 정말 닮았다”고 말하며 반가워했고 이에 정대세 선수는 “어머니께서 헤어진 형이 있다고 했는데 그게 바로 개리 형인 것 같다”고 재치 있게 답해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



런닝맨 멤버들은 물론 제작진들까지도 깜짝 놀랄 정도로 완벽하게 미션을 수행한 박지성 선수의 활약기와 정대세 선수의 재치 있는 모습은 이날 방송되는 ‘런닝맨’을 통해 만날 수 있다. 



사진=SBS



황소영 기자 soyoung920@tvreport.co.kr


연예 '더 바디쇼' 최여진, 입욕 과정 '아슬아슬한 노출' 더 바디쇼 최여진 [TV리포트=조준영 기자] '더 바디쇼' 최여진이 입욕 과정 모습을 공개했다. 4일 방송된 온스타일 '더 바디쇼' 5회에서는 최여진이 셀프 카메라를 통해 입욕하는 과정을 직접 시범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최여진은 시크릿 입욕 노하우 첫 번째로 거품 입욕제를 추천했다. 욕조에 물을 받기 전 거품 입욕제를 넣으면 거품이 자연스레 많이 생긴다고 설명했다. 최여진은 두 번째로 라벤도 오일을 꼽았다. 최여진은 "라벤더 오일을 목욕물에 풀어 주면 좋은 냄새로 인해 피로를 풀어준다"라고 말했다. 최여진은 세 번째로 각질 제거에 좋은 배스 솔트를 추천했다. 최여진은 직접 실오라기 걸치지 않은 다리에 배스 솔트로 각질을 제거하는 모습을 보여줘 눈길을 끌었다. 마지막으로 최여진은 "내가 직접 만든 양초이며 케이스에 스티커도 예쁘게 붙여 명품 양초 부럽지 않다"라며 아로마 캔들을 소개했다. 또한 이 과정에서 최여진은 아슬아슬한 노출을 감행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최여진이 진행하는 온스타일 '더 바디쇼'는 당당한 여성들을 위한 트렌드를 제시할 최초의 여성 바디 전문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사진출처=온스타일 '더 바디쇼' 영상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