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X맨 미션 완수 문근영 '런닝맨' 멤버 따돌리고 '최종우승'기사입력 2012-10-07 19:49:46




[TV리포트=황소영 기자] 유재석이 문근영과 런닝맨 멤버들을 끝까지 속이고 X맨 미션을 완수했다.



7일 오후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는 문근영이 게스트로 참석한 가운데 'X맨 VS 런닝맨'편이 펼쳐졌다.



문근영 팀(파랑)과 송지효 팀(빨강)으로 나뉘어 인천 곳곳에서 벌어진 미션 한마당. 이기는 팀에게는 멤버를 트레이드할 수 있는 기회와 X맨과 관련된 힌트가 주어졌다. 



첫 번째 미션에서 승리한 문근영 팀은 김종국과 개리를 교체했고, 두 번째 미션에서 이긴 뒤 하하와 유재석을 맞교환했다. 



하지만 X맨의 미션과 관련된 힌트를 주는 미션에서는 송지효 팀이 승리해 '문근영'이라는 힌트를 획득했다. 문근영과 최종까지 같은 팀에서 활동하는 것이 X맨의 미션.



이어 X맨의 정체가 걸린 일심동체 단체 줄넘기 마지막 미션에서 승리해 유지한 고지를 선점한 송지효 팀. 하지만 DB라는 마지막 이니셜 힌트를 얻었음에도 무슨 뜻인지 추리하지 못했다. DB란 컴퓨터 자판기에서 '유'를 뜻하던 것.



X맨 정체 확인 시간. X맨은 다름 아닌 유재석이었다. 그는 문근영과 한 팀이 되기 위해 문근영에게 등을 내주기도 하고 본인이 제안한 게임에도 일부러 졌다. 



한편, 문근영 동방신기가 게스트로 참여한 '인천상륙작전' 예고편이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SBS '런닝맨' 화면 캡처



        



        



황소영 기자 soyoung920@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