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빈 측 "결혼설 사실무근…왜 자꾸 괴롭히나?"

기사입력 2013-01-10 17:19:10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지현 기자] 배우 원빈이 수영과의 열애설에 이어 이번엔 결혼설에 휩싸였다. 현재 SNS에는 원빈이 오는 27일 신라호텔에서 모델업계 종사자와 결혼식을 올린다는 글이 급속도로 퍼지고 있다.



원빈 측 관계자는 10일 TV리포트에 "결혼설은 사실무근"이라며 "팬까페에 글을 남긴 적도 없다. 연초부터 왜 계속 원빈과 관련한 황당한 소문이 나도는지 이유를 모르겠다"며 불쾌한 심경을 전했다.



관계자는 "왜 자꾸 원빈을 괴롭히는지 모르겠다. 비너스(팬까페)에 자필로 결혼발표했다고 소문이 도는데 전혀 그런 사실이 없다. 마치 사실인 것 처럼 기사화되어 글이 떠도는 데 이는 일부 네티즌들이 만들어낸 것"이라고 밝혔다.



일부 네티즌이 만든 것으로 보이는 이 글에는 원빈 결혼과 관련된 구체적인 소식이 담겨있다. 스포츠뉴스라는 매체가 원빈의 글을 인용한 것 처럼 보도되고 있지만 이는 모두 사실이 아닌 것으로 밝혀졋다.



이 가상의 기사에는 원빈의 예비신부가 모델업계 종사자인 것으로 소개되고 있으며, 2010년 지인을 통해 알게된 후 3년간 만나왔다는 구체적인 것까지 묘사되어 있다. 원빈이 연초부터 근거없는 찌라시에 울상을 짓고있다.



사진=TV리포트 DB



김지현 기자 mooa@tvreport.co.kr





 


연예 "센터의 위엄" 윤은혜, 中 스타들 사이 미모 발산 [TV리포트=박설이 기자] 배우 윤은혜가 중국 패션 예능 프로그램 제작발표회에서 미모를 뽐냈다. 윤은혜는 30일 오후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동방위성TV '여신의 패션' 시즌2 제작발표회에 다른 출연자들과 함께 참석했다. 이 날 행사에는 윤은혜를 비롯해 궈비팅, 잉얼, 류윈 등 출연자가 참석했다. 윤은혜는 이 날 출연자들 중 가운데 자리를 차지하며 그의 현지 인기를 증명했다. 윤은혜는 패션 프로그램인 만큼 간결하지만 세련된 한국의 패션을 선보였다. 독특한 디자인의 검은색 원피스에 흰 민소매 티셔츠를 받쳐 입은 윤은혜는 자연스런 갈색 머리를 늘어 뜨리고 핑크빛 립컬러로 포인트를 준 사랑스런 메이크업으로 시선을 모았다. 동방위성TV '여신의 패션'은 지난 해 애프터스쿨의 나나와 최범석 디자이너가 함께 출연해 최종 2위를 차지하며 패션 한류의 위상을 높였던 예능 프로그램으로, 윤은혜는 이 프로그램을 통해 중국에서 처음으로 예능에 도전한다. 윤은혜는 매회 주제와 미션에 부합하는 옷을 디자이너와 함께 디자인해 런웨이를 펼쳐 궈비팅, 장위치, 잉얼, 저우웨이퉁 등 중국 톱 여배우들과 스타일 경쟁을 벌인다. 윤은혜의 활약은 오는 8월 8일 첫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박설이 기자 manse@tvreport.co.kr / 사진='여신의 패션' 공식 웨이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