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O-K 세훈, 졸업소감 “설레는 마음에 잠 못들어”

기사입력 2013-02-07 15:41:25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예나 기자] 아이돌 그룹 EXO-K 멤버 세훈이 7일 오전 고등학교 졸업한 소감을 밝혔다.



세훈은 7일 오전 서울 구로구 궁동 서울공연예술고등학교에서 열린 2013학년도 서울공연예술고등학교 졸업식에 참석했다. 이날 EXO-K 멤버들은 세호의 졸업을 축하하기 위해 동행했다.



졸업식을 치른 후 세호는 “어제는 졸업식을 앞두고 아쉽고 설레는 마음에 잠이 오지 않았다”고 운을 뗐다.



또 “함께 지낸 선생님 친구들과 헤어져 아쉽기도 하지만 이제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성인이 되는 만큼 뿌듯하고 자랑스럽기도 하다. 앞으로 더욱 다양하고 성숙해진 모습 보여드리도록 열심히 활동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한편 세훈이 속한 그룹 EXO-K는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활발한 활동을 계획 중이다.



김예나 기자 yeah@tvreport.co.kr /사진=문수지 기자


연예 이동건♥지연, 크루즈 위에서 싹틔운 로맨틱 달달 커플 이동건 지연 열애설 부분 인정 [TV리포트=이우인 기자] 또 하나의 한류스타 커플이 탄생했다. 배우 이동건과 티아라 지연이 그 주인공. 두 사람은 13살 나이 차이를 극복하고 호감을 가지고 교제 중이다. 4일 오전 이동건과 지연이 열애설에 휩싸였다. 이날 오전 한 매체는 이동건과 지연이 지난 5월 한중합작영화 '해후'를 촬영하면서 만나 2개월여 전부터 연인관계로 발전했다고 보도했다. 이와 관련해 이동건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TV리포트에 "본인 확인을 해본 결과, 열애까진 아니지만 호감을 가지고 알아가는 단계라고 한다. 영화 촬영으로 만나 친하게 지낸 지 한 달 정도 됐다"고 말했다. 지연의 소속사 MBK엔터테인먼트 측은 4일 "두 사람은 영화 '해후'를 함께 출연하며 한 달 정도 크루즈에서 촬영을 마쳤다. 촬영 당시 연기에 대해 서로 이야기를 나누는 등 사이가 가까워졌고 현재는 서로 호감을 가지고 알아가는 단계다"라고 말했다. 소속사 측은 또 "두사람에 대해 많은 분들께서 좋은 시선으로 바라봐 주시길 부탁 드립니다"라고 당부했다. 관계자에 따르면, 이동건과 지연은 한 달 동안 크루즈 위에서 영화 촬영을 하며 호감을 갖기 시작했다. 이제 막 알아가는 단계지만 서로에 대한 감정은 13살 나이 차이도 단숨에 뛰어넘을 만큼 뜨거운 것으로 알려졌다. 가수로 먼저 데뷔한 이동건은 드라마 '파리의 연인'을 통해 배우로도 입지를 쌓았다. 이후 군대를 다녀온 뒤 두어 편의 드라마에 출연하며 인기를 얻었다. 지연은 티아라로 데뷔, 가수와 배우 활동으로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인기를 얻고 있는 K팝 스타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