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호, 입대 전 마지막 화보 '하와이에 뜬 CG남'기사입력 2013-02-22 13:57:34






[TV리포트=손효정 기자] 배우 유승호의 입대 전 마지막 화보가 공개돼 눈길을 모으고 있다.



3월 입대를 앞두고 있는 유승호는 패션 매거진 '바자'와 유일하게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푸른 하와이의 바다를 배경으로 촬영된 이번 화보에서 유승호의 팔색조 매력이 강조됐다. 유승호는 건강한 청년의 느낌과 섹시한 남자의 매력을 오가며 다양한 포즈를 취했다.



이번 촬영을 함께 한 스태프들은 "유승호는 바닷물에 들어가거나 차가운 지하수를 온 몸으로 맞는 등 어떤 장면에서도 화보 촬영에 최선을 다했을 뿐만 아니라 육체적으로 고된 촬영에도 불구하고 시종일관 화보 촬영 현장의 분위기를 화기애애하게 이끌기 위해 노력했다"고 현장 분위기를 전했다.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유승호는 입대에 대한 이야기 뿐만 아니라 아역배우 출신 배우로서의 느낌, 그리고 드라마 '보고 싶다'에 대한 이야기까지, 속 깊은 이야기를 모두 공개했다.



또한 10년 넘게 활동하면서 느낀 점이나 앞으로의 각오, 그리고 궁극적으로 어떤 배우와 어떤 남자가 되고 싶은지의 꿈까지, 모두 유승호 자신만의 풍부한 감성과 겸손한 언어로 표현했다. 유승호의 입대 전 마지막 화보는 '바자' 3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바자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