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위제 부활 SBS '인기가요', 무엇이 달라졌나

기사입력 2013-03-17 17:25:55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손효정 기자] 순위제가 부활한 '인기가요'에 신바람이 불었다.



17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는 8개월만에 순위제가 부활했고, 새로운 가요 프로그램을 위해 노력했다는 것을 엿보게 했다.



오프닝부터 평소와 달랐다. 걸스데이의 오프닝 무대가 끝난 후, 아이유 황광희 이현우 세 MC는 무대 위로 나왔다. 그리고 1위 후보가 씨스타 19, 이하이, 샤이니라고 발표했다. 이하이와 샤이니도 무대 위에 나와 1위 후보가 된 소감을 간략하게 소개했다.



또한 기존에 없던 순위 차트를 소개하는 공간도 생겼다. 그동안은 순위를 소개할 때 영상 화면이 나간 뒤, MC들의 모습은 화면에 안 잡히고 목소리만 나왔다. 그러나 이제 MC들이 차트가 써진 화면 앞에 서서 순위를 소개했다.



이현우는 별무리 없이 차트 소개를 마쳤다. 그러나 11위부터 20위까지 차트를 소개한 광희는 실수를 하고 말았다. 광희는 말이 계속 꼬이자 "아우 어떡해"라며 당황해 말했다. 그러자 객석은 웃으며 광희를 위로해줬다. 광희는 차트 소개를 마친 후 "지금까지 인기가요 차트의 광희였습니다"라며 "죄송합니다"라고 사과했다. 새로운 순위 소개가 어색하고, 잘 해야겠다는 긴장감이 컸던 것으로 보인다.



그리고 8개월만에 탄생한 '인기가요' 1위의 주인공은 샤이니가 됐다. 사전합계, 음원, SNS, 시청자사전투표, 생방송 집계가 합산된 결과였다. 샤이니의 민호는 "이렇게 '인기가요'를 통해 1위를 받게 되서 기분이 좋고. 오랜만에 1위라 더욱 값진 것 같다"고 의미있는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순위제 외에 '인기가요'의 새로운 시도도 엿보였다. 인디밴드 페퍼톤스의 쇼케이스 무대를 만든 것. MC들은 "신인가수나 TV에서 좀처럼 얼굴을 보기 힘들었던 실력파 가수들의 쇼케이스 무대를 앞으로 많이 선보일 예정이다"고 말했다.



또한 Mnet '슈퍼스타 K'의 허각도 이날 방송을 통해 처음으로 SBS에 진출했다. 가수들을 위해 무대의 폭을 더 넓힌 SBS의 시도가 참신했고, 앞으로 무대가 더욱 풍성해질 것을 예고했다.



한편 이날 '인기가요'에는 이하이, 2AM, 샤이니, 지나, 틴탑, 걸스데이, 라니아, 투빅, 유키스, 비에이피, 나인뮤지스, 페퍼톤스, 스피드, 뉴이스트, 허영생, 디유닛 등이 출연했다.



사진=SBS '인기가요' 화면 캡처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연예 '냉장고를 부탁해 빅매치' 샘킴의 첫 승리는? '냉장고를 부탁해 빅매치' 샘킴만 만나면, 이상하게 컨디션이 좋아지는 김풍? 샘킴은 샘풍이란 오명을 벗을 수 있을까? 1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 빅매치'에서는 화제를 모았던 샘킴과 김풍의 요리 대결을 공개 됐다. 김기방의 냉장고를 두고 대결을 벌이며 샘킴은 “나는 ‘치즈 듬뿍 고소한 요리’를 하겠다. 이걸 지목한 이유는 풍이 씨가 이걸 지목할 거 같다”고 입을 뗐다. 김풍에 대한 명백한 도발이었다. 정창욱은 김풍에게 “형 (대결에) 들어가라”고 부추겼다. 정형돈은 “방송용응로 적절한지 모르겠지만 지금 샘킴이 김풍한테 X쳐 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날 샘킴은 맥 앤 치즈와 감자 그라탱를 응용한 '샘 앤 치즈 그라탱'을, 김풍은 미국인의 소울 푸드 '치즈 듬풍 토스트'를 선보였다. 두 요리를 맛 본 이원일은 “샘킴 셰프가 파리를 잡으려고 미사일을 날렸다”며 “그런데 김풍이 그 미사일을 막았다”고 평했다. 냉장고 주인 김기방의 선택은 샘킴이었다. 김기방은 “요리 주제를 생각해 보니깐 내가 치즈 듬뿍, 고소한 요리를 원하지 않았냐. 타이틀을 생각해서 샘킴 셰프님의 요리를 선택했다”고 설명했다. 이로서 샘킴은 김풍을 상대로한 2연패의 늪에서 탈출했다. 용미란 기자 yongmimi@tvreport.co.kr /사진= 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 화면 캡처
연예 '무한도전' 가요제 오프닝 현장 포착 "커밍순" ‘무한도전’ 가요제 오프닝 현장이 공개됐다. 지난 달 27일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 공식 트위터에는 “2015 무한도전가요제 커밍순(Coming Soon)”이라는 짧은 설명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무한도전’ 멤버들이 마이크를 들고 노래를 부르는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한껏 멋을 낸 ‘무한도전’ 멤버들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오는 4일 방송될 ‘무한도전’은 무한도전 가요제 오프닝인 가면무도회로 꾸며진다. ‘가면무도회’는 MBC ‘일밤-복면가왕’의 콘셉트를 차용, 출연 뮤지션이 얼굴 전체를 가린 가면을 착용한 채 등장한다. 역대 가요제의 참가자였던 유희열, 윤종신, 이적이 ‘무한도전’에 등장해 흥미를 끌어 올린다. 이들은 ‘무한도전’ 멤버들과 정체를 숨긴 채 노래하는 뮤지션들의 무대를 함께 보며 정곡을 찌르는 판단과 추리력으로 오프닝의 재미를 더한다. 또한 가면을 벗을 때마다 예상치 못한 가수의 등장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하는 등 각양각색 반응이 이어져 흥미진진한 가요제 오프닝, ‘가면무도회’가 될 예정이다. 한편 ‘무한도전’ 가요제 오프닝은 오는 4일 방송된다. 이현희 기자 lhh0707@tvreport.co.kr / 사진=MBC ‘무한도전’ 공식트위터
연예 ‘가면’ 수애, 연정훈 살인동영상 입수 ‘전세 역전’ ‘가면’ 수애, 연정훈 살인동영상 입수 ‘전세 역전’  [TV리포트=하수나 기자] ‘가면’에선 수애가 연정훈의 살인동영상을 입수했다.  1일 SBS ‘가면’에선 지숙(수애)이 석훈(연정훈)의 살인동영상을 입수하고 그를 압박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지숙은 석훈이 정태를 죽이는 동영상을 입수했다. 우연히 정태가 몰카까지 몸에 지니고 있다는 사실을 듣고는 정태가 죽은 장소를 찾아가 몰카가 달린 시계를 손에 넣었다. 그 영상엔 석훈에 의해 정태가 죽음을 맞는 모습이 고스란히 담겨있었다.  지숙은 석훈에게 그 영상사본을 주며 서은하의 계좌를 풀어달라고 요구했다. 이어 그 영상을 보고 경악해 달려온 석훈에게 그녀는 “우리가족들 더 이상 건드리지 말라”고 요구했다.  이어 “그리고 민우씨 정신병자로 만들어 병원에 가두려는 계획 그만 하라. 민우씨가 있어야 할 곳은 병원이 아니라 집이다”고 말했다.  그녀는 “생각을 바꾸어라. 안 그러면 당신이 사람을 죽인 동영상 온세상에 퍼질테니까”라고 말하며 압박했다.  이날 방송에선 지숙의 도움으로 민우가 환각제를 복용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되며 갈등이 이어졌다.  사진=‘가면’방송화면 캡처  하수나 기자 mongz@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