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단경영 축구 게임 ‘모바사커’, 28일 ‘2013 프리시즌’ 스타트 결정!

기사입력 2013-03-26 18:32:34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소성렬 기자] 모든 스마트폰 유저가 모바일웹으로 즐기는 구단경영 축구시뮬레이션 게임. 모바캐스트 코리아(대표 김명균, http://www.mobcast.co.kr/)는 실제 유럽 축구선수를 기반으로 한 모바일 축구 매니지먼트 게임 ‘모바사커’의 ‘2013프리시즌(베타 서비스)’를 오는 28일부터 시작 한다고 발표했다.



‘모바사커’는 실제 유럽에서 플레이 중인 탑 클래스의 선수들을 영입해 다양한 포메이션과 감독을 사용, 자신만의 전술로 세계 최강팀을 만들어 가는 시뮬레이션 축구 게임이다. 실제 유럽 리그와 유사한 방식으로 리그가 진행되며, 1부 리그의 상위 팀들을 위한 챔피언스 리그도 준비돼 있다.



이외에도 매월 챌린지 및 친선 경기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며 친구들과 선수 트레이드도 가능하다. 이번에 공개되는 ‘2013 프리시즌’은 유저에게 정식 서비스를 선보이기 전, 게임의 안정화 작업을 통해 보다 원활한 게임 플레이를 제공하기 위함이며, ‘2013 프리시즌’에 참가한 유저의 각종 데이터는 공식 서비스에도 그대로 유지될 예정이다.



모바캐스트 코리아 김명균 대표는 “‘모바사커는’ iOS 와 Android 의 구분없이 모든 스마트폰 유저가 즐길 수 있는 웹 베이스의 게임으로 디바이스에 별도 다운로드 및 설치가 없이 플레이가 가능하며, 유저 편의를 위해 추후 앱버전도 순차적으로 공개 할 것이다”면서, “국내 유저의 편의를 고려한 UI 변경과 유럽에서 활동 중인 한국 선수들을 ‘모바사커’에서 선보일 수 있어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업데이트와 유저 감성 케어를 위한 노력에 최선을 다 할 것이다”고 밝혔다.



한편 ‘2013프리시즌’의 발표에 따라 새롭게 단장한 공식 티저사이트 (http://mobsoccer.kr/landing/main )에서는 이메일 사전 등록을 한 유저에게 5,000원 상당의 게임 포인트와 레어선수 카드팩을 제공하는 사전 등록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이벤트는 28일 자정을 기준으로 마감된다. ‘모바사커’는 이번 베타테스트를 통해 모바일 웹버전을 오픈하고, 추후 안드로이드용 앱버전을 출시할 예정이다. 게임플레이를 하고자 하는 유저는 스마트폰의 브라우저에서 ‘모바사커’를 검색하거나, ‘모바사커’ 공식홈페이지(http://mobsoccer.kr )에 접속해 간단히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소성렬 기자 hisabisa@tvreport.co.kr


연예 박신혜-이종석 "열애 NO, 마음 잘 맞는 친한 친구사이" [TV리포트=황지영 기자] 배우 박신혜와 이종석이 열애설에 휩싸인 가운데, 친구사이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박신혜 측 관계자는 1일 TV리포트에 "정말 친구사이가 맞다. 사귀는 건 아니다. 이사님이 해외에 있어 확인과정이 늦었다. 마음이 잘 통해서 친하게 지내는 것 같다"고 밝혔다. 이종석 측 역시 “화보 촬영과 드라마 등으로 같이 겹치는 부분이 많았다. 케미가 좋아서 일을 같이 한 사이다. 원래도 친구였고. 지금도 친구인 걸로 알고 있다”고 공식입장을 전했다. 이날 오전 연예매체 디스패치는 드라마 ‘피노키오’로 호흡 맞췄던 이종석 박신혜의 열애 소식을 단독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종석 박신혜의 사랑은 지난 1월 ‘피노키오’가 종영한 후 부터 약 4개월 째 이어지고 있다. 한편 박신혜는 2003년 이승환의 '꽃' 뮤직비디오로 데뷔했다. SBS '천국의 계단', '넌 내게 반했어', '미남이시네요', '상속자들', '피노키오' 등에 출연했다. 이종석은 SBS '시크릿가든'으로 모델에서 연기자로 전향했다. '하이킥! 짧은 다리의 역습' '학교 2013' '너의 목소리가 들려' '닥터이방인' 등에 출연했다. 박신혜와는 '피노키오'에서 커플호흡을 맞췄다. 황지영 기자 jeeyoung2@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 DB  
연예 세 번째 터진 화력, 빅뱅 천하 언제까지 빅뱅의 세 번째 화력이 터졌다. 그 화력이 언제까지 지속될지는 아무도 장담할 수 없다. 1일 자정 빅뱅의 앨범 ‘MADE’ 프로젝트 세 번째 시리즈 ‘D’가 발매됐다. 이번 앨범에는 ‘이프 유(If You)’와 ‘맨정신(SOBER)’이 수록됐다. 빅뱅은 지난 5월 1일 첫 번째 시리즈 ‘M’에서 ‘루저(Loser)’와 ‘베베(BAE BAE)’를, 6월 2일 두 번째 시리즈 ‘A’에서 ‘BANG BANG BANG(뱅뱅뱅)’, ‘위 라이크 투 파티(We Like 2 Party)’를 수록했다. 그 때 마다 빅뱅은 차트를 석권했다. 음원이 공개된 차트에서 모두 정상을 휩쓸었고, 두 곡이 차례로 차트 1위와 2위에 랭크됐다. 3년 만의 빅뱅 컴백을 기다리는 이들의 열렬한 반응이었다. 국내 최대 규모 음원사이트 멜론 기준으로 첫 번째 타이틀곡 ‘루저’는 5월 17일까지 1위를 뺏기지 않았다. 다만 5월 18일 발표된 아이유의 ‘마음’에게 처음 1위를 내줬을 뿐이다. 요즘같이 신곡 경쟁이 숨 가쁜 가운데 무려 17일 동안 ‘빅뱅 천하’를 지켜냈다.   두 번째 타이틀곡 ‘뱅뱅뱅’ 역시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하지만 첫 번째와 달리 바로 다음날 공개된 엑소의 ‘러브 미 라이트(LOVE ME RIGHT)’에서 일시적으로 정상을 내주기도 했다. 물론 곧바로 탈환한 1위로 빅뱅은 12일간 유지했다. 예상하지 못한 복병을 만나기 전까지 기록이었다. 백아연의 ‘이럴 거면 그러지말지’는 지난 5월 20일 발표됐다. 역주행을 시작한 이 곡은 급기야 6월 13일 멜론 실시간 차트 1위에 올랐다. 빅뱅과 엑소를 밀어낸 결과였다. 비록 1위에서 밀린 빅뱅이었지만, 5월과 6월 발표된 네 곡이 모두 TOP10을 지켜냈다. 그럴수록 빅뱅의 세 번째 신곡 발매에 대한 기대감이 커졌다. 7월 1일 공개된 ‘이프 유’와 ‘맨정신’은 예상대로 차트 정상을 찍었다. 빅뱅의 1위와 2위 차지는 어느새 익숙한 그림이 됐다. 7월 걸그룹 대전을 비롯한 음원 강자들의 출격이 예고됐다. 과연 세 번째 ‘빅뱅 천하’는 며칠 동안 지속될 수 있을까. 빅뱅이 어떤 성적표를 받아들지 벌써부터 흥미롭다. 김예나 기자 yeah@tvreport.co.kr /사진=YG엔터테인먼트  
연예 '무도 가요제 오프닝부터 화려…유희열·윤종신·이적 출동 [TV리포트=박귀임 기자] ‘무한도전’ 가요제 오프닝이 베일을 벗는다. 오는 4일 방송될 MBC ‘무한도전’은 2015 무한도전 가요제 오프닝인 가면무도회로 꾸며진다. ‘무한도전 가요제’는 2007년 ‘강변북로 가요제’를 시작으로 2009년 ‘올림픽대로 듀엣 가요제’, 2011년 ‘서해안 고속도로 가요제’, 2013년 ‘자유로 가요제’까지, 2년에 한 번씩 MBC ‘무한도전’ 멤버들과 뮤지션들의 화려한 컬래버레이션 무대가 열리는 ‘무한도전’의 특별한 축제이다. 이번 ‘무한도전 가요제’는 ‘가면무도회’를 통해 포문을 연다. ‘가면무도회’는 MBC ‘일밤-복면가왕’의 콘셉트를 차용, 출연 뮤지션이 얼굴 전체를 가린 가면을 착용한 채 등장한다. 기대감만을 가지고 첫 만남을 가졌던 이전 가요제와는 달리 출연자들의 추리과정에서 긴장감이 보태져 더욱 흥미진진한 가요제의 서막이 열리는 것. 이에 시청자들도 함께 뮤지션의 정체를 추측해나가는 재미가 커질 것으로 보인다. 그런가하면 역대 가요제의 참가자였던 유희열, 윤종신, 이적이 등장해 눈길을 끈다. 이들은 ‘무한도전’ 멤버들과 정체를 숨긴 채 노래하는 뮤지션들의 무대를 함께 보며 정곡을 찌르는 판단과 추리력으로 오프닝의 재미를 더한다. 또한 가면을 벗을 때마다 예상치 못한 가수의 등장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하는 등 각양각색 반응이 이어져 흥미진진한 가요제 오프닝, ‘가면무도회’가 될 예정이다. 한편 ‘무한도전’은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된다.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