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특집 '런닝맨', 김제동과 정용화가 떴다! '재미 2배'기사입력 2010-09-18 19:21:03

런닝맨


[TV리포트 김경미 기자] SBS ‘일요일이 좋다 1부- 런닝맨’이 민족 최대의 추석을 맞이해 반가운 소식들과 수많은 선물들이 오가는 우체국을 찾았다.


19일 방송될 ‘런닝맨’ 11회 방송에서는 우리나라 우편업무의 중심지인 서울중앙우체국을 무대로 다양한 미션을 수행하는 멤버의 모습이 공개된다. ‘우체적 이색미션’을 통해 우리가 깊이 알지 못했던 우체국 이곳저곳을 소개함과 동시에 새로운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이날 방송에는 김제동과 씨앤블루 정용화가 특별 출연해 눈길을 모은다.


최근 방송활동을 자제하고 휴식을 취하던 중인 김제동은 ‘런닝맨’을 통해 오랜만에 얼굴을 비춰 녹슬지 않은 입담을 과시했다.


또한 지난 ‘런닝맨’ 7회 방송에서 한편의 영화를 방불케 하는 숨바꼭질로 팀을 승리로 이끈 정용화가 또 한 번 녹화에 함께해 재미를 더했다. 특히 우체국 내의 런닝맨 사서함을 열기 위한 숨막히는 방울 숨바꼭질 레이스에서 팀내 ‘히어로’ 역할을 톡톡히 해내며 진정한 ‘숨바꼭질러’의 면모를 보여줬다는 후문이다.


이날 녹화에는 게임 사이사이에 ‘도둑잡기’ 미션이 새롭게 도입되어 멤버들 간의 치열한 심리전이 펼쳐졌다. 팀별로 지급되는 런닝볼 공 대신 개인 이름이 적힌 공을 두고 벌어지는 게임들에 멤버들은 어느 때보다 의욕적으로 임해 한껏 고조된 현장 분위기를 연출했다.


사진 = SBS


김경미 기자 84rornfl@tvreport.co.kr


==TV리포트 주요뉴스==

'슈퍼스타K 2' 장재인, '님과함께' 완벽 재해석 '1위'

'슈퍼스타K 2' 김그림, '미운오리' 이제 그만

박봄 "산다라박 탓에 배에 튜브 두를 판"

'스펀지', 라면스프·밥·계란으로 명태전 만드는 법

'청춘불패' 효민 "나는 잡초"…통편녀의 슬픈 독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