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김영섭 CP "'왓츠업' 편성 무산, 새로운 시도할 것"기사입력 2011-02-21 12:14:57




[TV리포트 서은혜 기자] 대성(빅뱅), 임주은 등이 주연한 ‘왓츠업’의 SBS 편성이 무산됐다.



SBS 김영섭 CP는 지난 20일 오후 경기도 가평에서 열린 SBS TV ‘아테나 : 전쟁의 여신’ 종방연에서 “‘왓츠업’ 편성이 무산됐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김 CP는 매주 월화요일 방송되고 있는 9시대 드라마 폐지에 대해 “9시대 드라마는 실패로 볼 수도 있지만 시점 포맷에 대해 고민을 덜 한 부분이기도 하다”라고 덧붙였다.



또 김 CP는 “도전의식과 변화가 필요한 것 같다”라며 “금요드라마를 비롯해 앞으로 새로운 형식을 시도하면서 영상산업의 발전을 도모하겠다”라고 당찬 포부를 밝혔다.



한편 송지나 작가의 사전제작 드라마 ‘왓츠업’은 뮤지컬 학과 학생들의 꿈과 열정, 사랑을 그린 작품으로 지난해 7월 촬영을 시작해 현재까지 약 90% 분량의 촬영을 마쳤다.



사진=드림스타 엔터테인먼트



서은혜 기자 eune@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