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쇼미더머니4' 세상은 넓고 실력파 래퍼는 많다 '쇼미더머니4' 실력파 래퍼들의 행진 [TV리포트=김가영 기자] '쇼미더머니4' 2차 예선에서는 실력파 래퍼들의 대거 등장이 그려졌다. 3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4'에서는 2차 예선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첫 포문을 연 것은 원펀치 원. 원은 기대 이상의 랩 실력을 선보여 심사위원들의 눈에 띄었다. 이어 등장한 블랙넛 또한 신 들린 랩, 센스 있는 가사로 심사위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어 터무니 없이 탈락한 래퍼들도 대거 등장했지만 그만큼 실력파 래퍼들도 줄을 이었다. 양홍원 같은 경우는 교복을 입고 등장해 기대가 낮았다. 하지만 빈틈 없는 랩을 보여줬고 프로듀서들 모두 "정말 잘한다. 깜짝 놀랐다"고 칭찬했다. 이후 현역 래퍼로 활동한 베이식이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냈다. 베이식은 생계 때문에 힙합계를 떠났지만 랩에 대한 열정을 잊지 못해 돌아왔다고 말했다. 베이식은 녹슬지 않은 실력으로 극찬을 받았다. 이어 언더그라운드 래퍼 앤덥 또한 아이돌을 디스하며 실력을 뽐냈다. 강력한 우승 후보 송민호 또한 아이돌이라는 편견을 깬만한 실력을 선보여 프로듀서들의 극찬을 받았다. '쇼미더머니4' 수많은 래퍼들을 제치고 3차에 올라온 실력파 래퍼들. 이들이 보여줄 진짜 '힙합'은 이제 시작이다. '쇼미더머니'는 실력 있는 래퍼들을 발굴하고 이들을 대중들에게 알리는 등용문이 될 수 있도록 기획된 프로그램이다. 시즌4에서는 타블로, 지누션, 버벌진트, San E, 지코, 팔로알토, 박재범, 로꼬가 프로듀서로 참가했다. 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사진=Mnet '쇼미더머니4' 화면 캡처
TV REPORT's Pick
연예 김성민 공판, 또 5분만에 종료 '변론 없이 종결' [TV리포트=온라인 뉴스팀] 마약혐의를 받고 있는 김성민의 공판이 5분만에 종료됐다. 2일 오전 수원지방법원 성남지원에서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위반 혐의를 받고 있는 김성민의 변론 재개 후 두번째 공판이 열렸다. 판사는 검찰쪽에서 진행중인 관련 사건에 대한 검토가 필요하다고 보고, 이날 공판을 변론 없이 종결했다. 결국 판사는 8월 14일 오전 10시 공판을 속행할것임을 밝혔다. 지한편 김성민은 지난 3월 11일 오전 8시 20분께 서울 서초구 자택에서 마약 투약 혐의로 경찰에 검거됐다. 경찰이 밝힌 사건 개요에 따르면 김성민은 캄보디아서 국내로 밀반입된 필로폰 0.8g을 역삼동에서 구매했다. 경찰 조사 결과, 김성민은 온라인을 통해 거래해 한 차례 투약했다고 시인했다. 이에 3월 13일 구속영장이 발부됐고, 19일 검찰로 송치됐다. 26일 수원지방검찰청 성남지청 형사3부는 김성민을 해당 혐의로 구속기소했다. 검거 당시 그는 집행유예 기간이었다. 김성민은 2008년 4월과 9월, 2009년 8월 필리핀 세부에서 현지인에게 산 마약을 속옷이나 여행용 가방 등에 숨겨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밀반입한 뒤 네 차례에 걸쳐 투약하고 대마초를 피운 혐의로 구속 기소된 바 있다. 온라인뉴스팀 / 사진= 김성민(TV리포트 DB)  
연예 유재석도 피할 수 없는 마스크 입국 [TV리포트=박설이 기자] 유재석이 마스크를 쓴 채 홍콩에 입국하고 있다. '런닝맨' 멤버들이 현지 팬들의 뜨거운 환영 인사와 함께 홍콩에 입성했다. 하하를 제외한 '런닝맨' 멤버 6인은 3일 열리는 홍콩 팬미팅을 위해 2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홍콩으로 출국했다. '런닝맨' 멤버들은 오후 10시(현지시간)가 넘은 시각 홍콩 공항에 도착했다. 하지만 이 시간에도 공항은 '런닝맨' 멤버들을 조금 더 가까이서 보기 위해 모여든 팬들로 북새통을 이뤘다. '런닝맨'의 홍콩 팬들은 각자 응원하는 멤버들의 플래카드와 사진, 캐릭터 부채 등을 들고 '런닝맨'의 홍콩 방문을 환영했다. 이날 멤버들은 마스크로 얼굴을 꽁꽁 가리고 등장했다. 11시께 주차장 출구를 통해 공항에서 빠져나온 멤버들은 홍콩 내 메르스 전염 우려 여론을 의식한 듯 모두 마스크를 쓴 채였다. 비록 팬들에게 얼굴을 다 보여줄 수는 없었지만 유재석, 지석진, 김종국, 개리, 이광수 등 멤버는 늦은 시각까지 공항에서 기다린 팬들에게 손을 흔들며 조금이나마 감사 인사를 전해 아쉬움을 달랬다. 한편 '런닝맨' 멤버들은 3일 오후 8시 홍콩 아시아월드 엑스포 아레나에서 최초 7인 완전체 팬미팅인 '레이스 스타트 시즌3:런닝맨 스페셜 투어 인 홍콩'을 개최해 현지 팬들과 만난다. 박설이 기자 manse@tvreport.co.kr / 사진=차이나포토프레스(CFP) 특약
연예 신비주의 벗은 소녀시대…친근하게 과감하게 그룹 소녀시대가 달라졌다. 데뷔 후 첫 트리플 타이틀곡을 택했고, 비키니 수영복 화보를 찍었으며, 완전체 리얼리티 프로그램을 촬영 중이다. 신비로운 이미지를 벗었다. 보다 친근하게 혹은 공격적으로 대중에 다가선다. 올해로 활동 9년차를 맞는 소녀시대는 가장 적극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다. 소녀시대는 오는 7일 디지털 싱글 앨범 ‘파티(PARTY)’를 발표한다. 첫 번째 타이틀곡 ‘PARTY’로 활동을 시작한 후 더블 타이틀곡 ‘라이온 하트(Lion Heart)’, ‘유 띵크(You Think)’ 등이 수록된 정규 5집을 발매한다. 지난 1일부터 오는 7일까지 소녀시대는 케이블 채널 Mnet을 통해 컴백 광고를 온에어 중이다. 트리플 타이틀곡 ‘PARTY’, ‘Lion Heart’, ‘You Think’의 일부분이 담겨 있다. 여덟 멤버의 새로운 이미지를 담아 컴백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썸머 소시’라는 콘셉트로 소녀시대는 여름을 겨냥한 청량감 넘치는 곡으로 활동한다. 이미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 소녀시대는 비키니 수영복을 입고 입었다. 데뷔 후 가장 과감한 노출이다. 소녀시대는 오는 7일 서울 장충동 반얀트리 클럽 앤 스파 서울의 야외수영장 오아시스에서 쇼케이스도 연다. 야외 수영장 쇼케이스 역시 소녀시대에게는 첫 시도다. 소녀시대는 데뷔 후 첫 완전체 리얼리티 프로그램에 나선다. 그동안 유닛 혹은 멤버 개인의 프로그램 출연만 있었다. 현재 촬영 중인 소녀시대는 마트, 펜션 등에서 목격담이 나오고 있다. 은밀한 개인 공간이 아닌 공개적인 장소에서 소녀시대의 편안한 모습을 담아내고 있기 때문. 이 프로그램을 통해 소녀시대는 앨범을 준비하는 과정을 비롯해 일상을 담는다. 정보 제공과 동시에 카메라 밖 소녀시대의 하루를 소개한다는 포맷이다. 7월 걸그룹 대전의 중심에 소녀시대가 있다. 걸그룹마다 소녀시대의 컴백에 상당한 부담감을 드러내고 있다. 여전히 국내 최고 걸그룹 자리를 유지하고 있는 소녀시대지만, 마냥 안심할 수만은 없는 상황. 그래서 소녀시대에게도 이번 컴백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 다시 한 번 위치를 확인하느냐, 자칫 우려 섞인 반응을 얻을 수 있느냐, 소녀시대의 컴백에 시선이 한껏 쏠린다. 김예나 기자 yeah@tvreport.co.kr /사진=SM엔터테인먼트  
연예 '삼시세끼' 측 "'청순女' 대명사 김하늘, '요리 허당' 등극할 것" [TV리포트=김풀잎 기자] tvN ‘삼시세끼’의 새로운 게스트 배우 김하늘이 ‘요리 허당’에 등극한다.  오늘(3일) 방송하는 tvN ‘삼시세끼 정선편’ 제8회에서 새로운 게스트 배우 김하늘을 ‘허당’으로 만든 옹심이 요리 도전기가 공개되는 것.  김하늘은 청순 여배우의 대명사답게 등장만으로도 나른했던 세 남자의 마음을 두근거리게 할 예정이다. 예고편을 통해 공개된 것처럼 까칠한 ‘츤데레’의 대명사 이서진이 소년처럼 수줍게 꽃다발을 건넸을 정도. 하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김하늘의 엉뚱한 말과 행동이 쏟아져 나오며 큰 웃음을 전해줄 예정이다. 무엇보다 이날 방송에서는 김하늘과 세 남자의 좌충우돌 옹심이 요리 도전기가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 전망. 처음 김하늘은 “엄마에게 레시피도 배워왔다”며 자신만만하게 옹심이 요리에 도전했다. 하지만 점차 김하늘이 예측불허의 4차원 요리 세계에 빠지며 요리가 거듭될수록 세 남자의 불신도 깊어졌다는 후문이다. 이 밖에도 오늘 방송에서는 지난 방송에서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냈던 밍키에게 생긴 좋은 일의 정체가 무엇인지도 공개된다. 시도 때도 없이 졸고 택연과의 산책마저도 거부하는 등 부쩍 이상했던 밍키가 대체 왜 그런 행동을 보였는지 이유가 밝혀질 예정. SNS를 통해 회자되고 있는 ‘밍키 임신설’이 과연 진실일지는 오늘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풀잎 기자 leaf@tvreport.co.kr / 사진=tv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