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미세스캅’김희애 열혈형사+모성애연기 완벽소화 ‘명불허전’ [TV리포트=하수나 기자] ‘미세스캅’첫방송에선 김희애의 존재감이 화면을 압도했다. 3일 SBS ‘미세스캅’이 첫방송됐다.'미세스 캅’은 경찰로는 백 점, 엄마로선 빵점인 형사 아줌마의 활약을 통해 대한민국 워킹맘의 위대함과 애환을 보여줄 드라마로 배우 김희애가 엄마라는 역할과 형사라는 역할 사이에서 끊임없이 갈등하는 최영진 역을 맡았다. 또한 김민종이 부드러운 카리스마의 형사계장 박종호로 분했으며 이다희 손호준 신소율 이기광 등이 출연한다. 이날 김희애는 형사 영진으로 분해 범인을 검거하고 억울한 사람의 누명을 벗겨주는 정의롭고 용감한 형사로 완벽변신했다. 용의자를 검거하기 위해 잠복수사 중이던 영진은 범인을 잡느라 딸이 학예회에 가겠단 약속을 지키지 못했다. 그녀는 염창동강간살인사건의 진범을 잡기위해 고군분투했고 피해자의 냉장고속 시루떡을 토대로 진범의 신상까지 파헤쳤다. 그러나 진범을 잡는 와중에 후배 재덕(허정도)이 살인자에게 칼을 맞고 쓰러지는 위기를 맞았다. 이에 쉬라는 형사과장(이기영)의 압박까지 받은 상황. 하지만 그녀는 무고한 사람이 살인자로 몰리는 것을 끝까지 반대하며 형사과장과 맞섰다. 범인검거와 경찰서 내 갈등까지 겹쳐 힘겨워하던 그녀에게 또다른 시련이 닥쳤다. 딸 하은이가 문방구에서 절도를 해서 파출소에 오게 된 것. 하은이는 “문방구 아줌마가 훔치면 경찰서 가서 엄마를 부른다고 해가지고 하은이가 인형을 훔쳤다”고 털어놨다. 이에 눈물이 가득한 모습으로 그녀는 “엄마 보고 싶어서? 하은이가 잡혀오면 엄마 만날 수 있으니까?”라고 물으며 자신이 형사일 때문에 하은이의 가슴을 아프게 했음을 절감했다. 이날 결국 그녀는 경찰일을 쉬겠다고 선언하고 나오던 중에 재덕을 습격하고 살인강간을 저지른 살인범에 대한 제보가 왔다는 후배형사의 말에 다시 발길을 멈췄다. 이날 김희애는 ‘우아함’을 벗어던지고 터프한 아줌마 형사로 완벽빙의했다. 능글능글한 모습부터 범인을 잡으려는 열혈 형사의 모습, 딸을 애틋해하는 모성애까지 변주폭 넓은 연기력을 입증했다. 김희애의 열연이 돋보인 ‘미세스캅’이 앞으로 안방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을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사진=‘미세스캅’화면 캡처 하수나 기자 mongz@tvreport.co.kr
연예 '냉장고를 부탁해' 이찬오 최강 홍석천 상대로 첫 패패 ‘술푸자냐’ [TV리포트=용미란 기자] '냉장고를 부탁해' 냉부 최초 4차원 셰프의 등장? 이찬오만의 독특한 요리 세계는 과연? 3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이찬오와 홍석천이 김영철의 냉장고를 두고 '화이트 와인'에 어울리는 요리 대결을 벌였다. 이날 이찬오는 '새로운 샐러드와 수란잔'을, 홍석천은 라자냐를 응용한 '술푸자냐'를 선보였다. 시식에 앞서 홍석천은 “하몬을 장미처럼 장식했다. 본인이 여자 친구랑 식사를 하면서 살짝 마음을 표현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홍석천의 라자냐를 맛 본 김영철은 “눈물이 나올 거 같다. 술푸자냐? 너무 맛있자냐. 정말 토마토 향이 팍 치고 올라 온다”며 환호성을 질렀다. 그는 앞서 샘킴의 요리보다 라자냐가 더 맛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다음으로 이찬오의 요리를 맛 본 홍석천은 “기대 안 되는 맛 아니었냐? 내가 그동안 먹어왔던 에그 베네딕트보다 더 맛있다”며 놀라워했다. 정형돈도 “괜히 ‘냉장고를 부탁해’에 들어온 셰프가 아니다”라고 맞장구를 쳤다. 최화정은 “종소리가 난다”라고 말을 보탰다. 결국 김영철은 홍석천의 손을 들어줬다. 김영철은 “겹겹이 쌓인 사랑과 정성을 봤다. 와, 나는 내가 살아가면서 이런 맛도 내가 먹어볼 수 있구나 싶었다. 눈물이 나올 정도로 너무 맛있었다”고 설명했다. 용미란 기자 yongmimi@tvreport.co.kr /사진= 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 화면 캡처
TV REPORT's Pick
연예 티아라의 전매특허 '뽕끼' 승부수…8월 대전 선전할까 [TV리포트=김예나 기자] 2009년 데뷔 때부터 ‘뽕끼 스타일’을 고수했다. 예쁜 얼굴, 늘씬한 몸매로 한국인 특유의 느낌을 담은 노래를 불렀다. 앙증맞고 깜찍한 안무로 그 매력을 더했다. 1년 만에 완전체로 컴백한 티아라는 전매특허 ‘뽕끼 댄스곡’으로 여름 가요시장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3일 오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티아라가 11번째 미니앨범 ‘쏘 굿(So Good)’ 발매기념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타이틀곡 ‘완전 미쳤네’와 수록곡 ‘우리 헤어진 이유’ ‘For You’와 히트곡 ‘롤리폴리’ 무대를 준비했다. ‘완전 미쳤네’ 무대 후 티아라 여섯 멤버는 기자간담회를 열고 컴백 에피소드 및 소감을 밝혔다. 이번 컴백에 대해 티아라는 “준비할 수 있는 기간이 길어서 참 좋았다. 멤버들끼리 단결력이 커졌다. 그래서 멤버들끼리 돈독하게 활동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8월 걸그룹 대전에 참여한 소감을 묻자 티아라는 “가장 눈에 띠는 건 원더걸스 선배님이다. 저희가 데뷔 전부터 팬이었다. 함께 이름이 거론된다는 사실이 영광이고, 감사드린다”고 인사했다. 1년 만에 완전체로 국내 컴백한 티아라는 그동안 중국 활동에 집중했다. 이와 관련해 “중국에서 투어 콘서트를 하느라 오랜만에 한국에서 활동하게 됐다. 설레고 기쁘다. 이번 앨범은 오랜 시간 기다려준 한국 팬들 때문이다”고 말했다. 또 “이번 앨범은 국내 팬들을 위해 준비했다. 한국 팬들은 우리에게 부모님 같은 존재다. 저희를 가르치고 따끔하게 지적해준다. 때로는 달래주고, 든든하게 지켜봐주고, 항상 응원해주신다. 정말 감사한 존재다”고 덧붙였다. 티아라의 신곡 ‘완전 미쳤네’는 용감한 형제의 곡으로 브라스 사운드가 돋보이는 펑키한 댄스 장르다. 무더운 여름에 맞서는 신나는 음악으로 티아라는 마린룩과 세일러룩으로 무대를 꾸민다. ‘완전 미쳤네’에 대해 멤버들은 “용감한형제 프로듀서님이 본인만의 느낌을 담는 동시에 티아라 특유의 뽕끼 스타일을 살려주셨다. 그래서 저희가 할 수 있는 걸 많이 만들어주신 것 같다. 그래서 무대 위에서 티아라의 매력을 보여드릴 수 있게 됐다”고 자신했다. 티아라만의 매력에 대해 “저희 음악은 항상 신나고 펑키했다. 이번에도 여름에 맞춰서 더욱 시원한 음악이 될 것이다. 티아라만의 매력을 느낄 수 있을 거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번 컴백 활동에 대한 목표를 묻자 티아라는 “지난해 ‘슈가프리’ 이후 11개월 만의 컴백이다. 저희는 목표 혹은 목적 대신 국내 팬들에게 완전체 컴백을 보여드리고 싶었다”고 답했다. 또 “무엇보다 대중이 티아라를 봤을 때 ‘오랜만에 만나는 반가운 가수’라는 생각이 들게 하고 싶다. 음원차트에 대한 욕심이 없는 건 아니지만, 무대를 즐기고 싶다. 티아라를 볼 때 신나고 즐겁게 보일 수 있었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드러냈다. 티아라의 새 앨범은 오는 4일 정오 발매된다. 이후 티아라는 ‘완전 미쳤네’로 본격 방송 활동을 시작한다. 김예나 기자 yeah@tvreport.co.kr /사진=문수지 기자
연예 샤이니 ‘Married To The Music’, 7개 음악 차트 1위 [TV리포트=김가영 기자] 그룹 샤이니의 ‘Married To The Music’(매리드 투 더 뮤직)이 공개되자마자 음악 차트에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샤이니는 3일 자정 각종 음악 사이트를 통해 정규 4집 리패키지 앨범 ‘Married To The Music’을 오픈했다. 타이틀곡 ‘Married To The Music’은 멜론, 지니, 네이버뮤직, 벅스뮤직, 올레뮤직, 엠넷뮤직, 소리바다 등 7개 음악 차트 실시간 1위를 차지하고 있다. 추가 수록된 신곡 ‘SAVIOR’, ‘Hold You’, ‘Chocolate’ 또한 파트 줄 세우기를 기록했다. 샤이니는 오는 5일 네이버의 스타 실시간 개인방송 애플리케이션 V의 SMTOWN 채널 구독을 통해 ‘본격 핸드메이드 밀착 방송 WITH 샤이니’를 생방송한다. 이 시간들을 통해 신곡 ‘Married To The Music’의 첫 무대 스포일러는 물론, 생생한 팬 사인회 현장도 멤버들이 직접 공개할 예정이다. 이번 생방송은 ‘샤이니 삼시세방’이라는 콘셉트로 5일 하루 동안 오후 1시, 오후 4시, 오후 8시 30분 총 3회 방송된다. 네이버 V 애플리케이션 및 네이버를 통해 시청이 가능해 국내외 팬들과도 소통이 가능하다. 샤이니는 3일 자정 새 앨범 전곡 음원 공개와 동시에 공식 홈페이지, 유튜브 SMTOWN 채널 등을 통해 타이틀곡 ‘Married To The Music’의 뮤직비디오도 공개했다. 뮤직비디오는 펑키 디스코 장르의 음악과 강렬하면서도 독특한 영상미가 어우러져 눈길을 모으고 있다. 샤이니는 오는 7일 KBS2 ‘뮤직뱅크’, 8일 MBC ‘쇼! 음악중심’, 9일 SBS ‘인기가요’ 등 각종 음악 프로그램에 출연해 신곡 ‘Married To The Music’의 무대를 최초 공개한다. 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 사진=SM엔터테인먼트
연예 '암살' 650만 돌파..천만 카운트다운 시작됐다 [TV리포트=김수정 기자] 영화 '암살'(최동훈 감독, 케이퍼필름 제작)이 천만 카운트다운에 돌입했다. 3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암살'은 개봉 2주차 주말인 지난 7월 31일부터 8월 2일까지 사흘간 154만7105명 관객을 동원하며 주말 박스오피스 2위를 차지했다. '암살'의 누적 관객수는 657만2118명으로 집계됐다. 개봉 이후 줄곧 1위 자리를 지키던 '암살'은 지난 7월 30일 개봉한 톰 크루즈 주연의 '미션 임파서블:로그네이션'('미션 임파서블5', 크리스토퍼 맥쿼리 감독)에 밀려 2위로 내려앉았다. 하지만 이후 '암살'은 '미션 임파서블5'와 흥행 쌍끌이를 이어가며 식지 않는 흥행세를 자랑했다. 지난 2일에는 '연평해전'을 꺾고 누적 관객수 619만 명을 돌파하며 올해 한국영화 최고 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당초 '미션 임파서블5' 개봉에 '암살'의 흥행 열기가 식을 것으로 우려됐으나 오히려 흥행세에 더욱 불이 붙은 셈. 이에 '암살'은 본격적인 천만 돌파 카운트다운에 돌입했다. 1000만까지 약 250만 관객을 앞둔 '암살'. 과연 '암살'이 언제쯤 '국제시장'(윤제균 감독)에 이어 두 번째 천만 한국영화 타이틀을 거머쥘 수 있을지 관심이 주목된다. 한편 같은 기간 '미션 임파서블'은 198만8685명(누적 246만1760명)으로 1위에, '미니언즈'는 64만7573명(누적 102만4127명)으로 3위에, '인사이드 아웃'은 33만1137명(누적 406만3781명)으로 4위에, '극장판 요괴워치:탄생의 비밀이다냥!'은 6만985명(누적 46만4977명)으로 5위에 랭크됐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영화 '암살' 포스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