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REPORT's Pick
연예 차승원·에픽하이, YG엔터테인먼트와 3년 재계약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가 배우 차승원 힙합그룹 에픽하이와 3년간 재계약을 맺었다. 31일 YG엔터테인먼트 측은 “차승원과 에픽하이는 최근 별다른 이견 없이 서로 기쁜 마음으로 3년간 재계약을 결정함으로써 YG와 계속 함께하게 됐다”고 밝혔다. 차승원은 YG에 합류한 이후 드라마 ‘너희들은 포위됐다’ ‘화정’ 등을 통해 배우로서의 활동을 이어가는 것은 물론 예능 프로그램 ‘삼시세끼-어촌편’에서 능숙한 요리실력과 인간적인 매력으로 ‘차줌마’라 불리며 또 다른 전성기를 맞이하고 있다. 또한, 10여 개 브랜드 모델로 발탁되어 광고계를 접수한 것은 물론 최근에는 영화 ‘고산자’에도 캐스팅되는 등 다방면에 활약을 보이고 있다. 에픽하이는 타블로가 솔로 앨범 ‘열꽃’을 내면서 YG에 합류한 이후 DJ 투컷, 미쓰라진도 전속 계약을 맺었다. YG를 통해 7집 ’99’와 8집 ‘신발장’을 발표하며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에픽하이는 지난해부터 중국, 일본, 아시아 투어는 물론 최근에는 북미투어를 매진시키며 성황리에 마무리하는 등 전성기를 보내고 있다. 최근에는 타블로가 새로운 뮤지션 발굴을 위한 레이블 ‘하이그라운드’를 설립하는 등 다양한 활약을 펼치고 있다. 차승원과 에픽하이, YG는 함께 한 이후 서로 윈윈하는 결과물들을 하나 둘 만들어 가면서 서로에 대한 신뢰를 쌓아왔기에 이번 재계약도 자연스럽게 이루어졌다. 에픽하이는 오늘(31일)부터 서강대 메리홀에서 소극장콘서트 ‘현재상영중’을 개최하며, 최근 드라마 ‘화정’에서 광해군 연기로 묵직한 감동을 주며 퇴장한 차승원은 영화 ‘고산자’ 촬영을 앞두고 있다. 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DB
연예 '부탁해요 엄마' 유진, 청순-세련 극과극 매력포착 '반전' [TV리포트=황지영 기자] ‘부탁해요, 엄마’ 유진이 청순미 넘치는 또순이와 세련된 커리어우먼의 극과 극 매력을 오갔다. 오는 8월 15일 첫 방송 예정인 KBS2 새 주말드라마 ‘부탁해요 엄마’(극본 윤경아, 연출 이건준, 제작 부탁해요엄마 문화산업전문회사 KBS 미디어) 측은 여자 주인공 이진애 역으로 열연하게 될 유진의 사진을 31일 공개했다. 두 장의 사진은 단아한 용모의 씩씩한 또순이 진애와 도도하고 세련된 커리어 우먼 진애의 극과 극 매력을 보여주고 있다. 선글라스를 쓰고 고급 승용차에 탑승하는 모습에서는 고품격 현대여성의 아우라마저 느껴진다. 극중에서 전혀 다른 이미지로 변신을 시도한 그녀의 사연에도 궁금증이 모아진다. 회사에서는 뛰어난 업무 능력으로 승승장구하며 입지적인 인물로 평가받는 진애. 그러나 집에서만큼은 이런 대접을 못 받는다. 가족들이 사고만 터지면 손을 내미는 집안의 ‘공식 호구’이고, 장남만 챙기는 엄마와는 애증의 앙숙이기 때문. “엄마처럼 살지 않을거야”를 버릇처럼 되뇌는 그녀의 꿈은 집에서 탈출해 가족들에게서 벗어나는 것이다. 한편 ‘부탁해요 엄마’는 ‘집에서만 벗어나면 행복’ 이란 생각을 가진 딸과, ‘니들이 엄마를 알아? 내 입장 돼봐!’라고 외치는 엄마, ‘난 누구보다 쿨한 시어머니가 될 거야’ 라고 마음먹고 있는 또 다른 엄마가 만나 좌충우돌 가족이 되어가는 유쾌한 공감백배 주말극이다. ‘넝쿨째 굴러온 당신’, ‘내 딸 서영이’, ‘가족끼리 왜 이래’로 주말 안방극장의 재미와 감동을 책임졌던 KBS 주말드라마가 이번에는 “엄마처럼 살기 싫어”와 “너 같은 딸 낳아봐라”로 대변되는 대한민국 모녀전쟁의 웃픈 진실을 속 시원하게 보여줄 예정이다. ‘파랑새의 집’ 후속으로 오는 8월15일 첫 방송된다. 황지영 기자 jeeyoung2@tvreport.co.kr /사진=부탁해요엄마 문화산업전문회사, KBS 미디어.
연예 ‘슈퍼맨’ 이동국, 겹쌍둥이+대박이 ‘극한육아 48시간’ [TV리포트=황지영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의 새 가족 ‘겹쌍둥이+막둥이’ 오남매 아빠 축구선수 이동국이 육아의 쓴 맛을 제대로 봤다. 오는 8월 2일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 89회에서는 ‘아빠도 남자다’가 방송된다. 새롭게 슈퍼맨에 합류한 이동국은 엄마 없이 아이들과 첫 48시간 육아에 도전한다. 48시간 도전 시작 당일 아침, 예고 없이 아내가 사라져서 당황하던 이동. 난생 처음 ‘아이들 아침밥’을 위해 주방에 섰다. 겹쌍둥이에 막둥이까지, 총 오남매의 끼니를 해결해야 했다. 하지만 인덕션 전기레인지의 전원을 찾지 못해 허둥대는가 하면, 막둥이 대박이의 이유식 데우는 법을 헤매는 등 주방 초보 아빠 티를 제대로 냈다. 게다가 밥솥마저 텅 비어있는 바람에 큰 ‘멘붕’에 빠졌다. 위기의 이동국에게 혜성처럼 나타난 건 바로 첫째 쌍둥이 재시-재아였다. 아빠를 도와 프라이팬을 찾아주고, 직접 팔을 걷어 부쳐 설거지까지 하며 어시스트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이에 이동국은 한술 더 떠 능청스럽게 동생들 세수도 떠넘기는 등 은근슬쩍 육아 꼼수를 부리기도 했다. 힘든 육아도 잠시 이동국은 두 번째 쌍둥이 설아-수아 자매의 애교에 녹아내렸다. 아빠를 향해 예쁜 포즈와 함께 깜찍한 표정을 지으며 초 강력 애교 퍼레이드를 선보였던 것. 이런 딸들의 모습에 이동국은 광대 승천한 아빠미소를 지으며 딸 바보 아빠를 인증했다. 막둥이 시안이, 일명 대박이는 칭얼거리다가도 아빠가 손만 대면 뚝 그쳤다. 잠투정은커녕 오히려 아빠와 누나들을 얌전하게 지켜보며, 시종일관 해맑은 미소로 여유롭게 거실을 활보하는 등 진정한 ‘송도 아기보살’로 등극했다.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89회는 오는 8월 2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황지영 기자 jeeyoung2@tvreport.co.kr /사진=KBS2 '해피선데이 -슈퍼맨이 돌아왔다'
연예 '심야식당' 측 "남태현, 선배 말 경청…차근차근 성장 중" [TV리포트=신나라 기자] '심야식당' 측이 차근차근 배우로 성장 중인 남태현의 모습에 대해 전했다. 31일 SBS '심야식당' 측은 대본 삼매에 빠진 남태현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남태현은 촬영 준비로 분주한 현장에서 대본에 시선을 고정하고 있다. 이미 대본책은 포스트잇으로 꼼꼼히 체크되어 있어 남태현이 대본을 보고 또 보면서 끊임없이 대본을 분석하고 있는 것임을 알 수 있다. 제작사 측은 “남태현은 카메라가 꺼진 틈틈이 대본을 보며 민우 캐릭터를 완벽히 이해하고 연기에 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김승우, 최재성 등 연륜 깊은 선배들에게 묻고 경청하면서 ‘심야식당’에 녹아들고 있다. 드라마를 통해서 차근차근 배우로서 성장하고 있는 남태현의 모습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이와 함께 지난 방송 말미 공개된 10화 ‘보리굴비’ 편 예고 영상 속에서 어두운 밤 낚시터에서 놀란 얼굴을 한 남태현의 모습이 그려지면서 더운 여름 밤 간담을 서늘하게 할 납량 특집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SBS ‘심야식당’은 밤 12시부터 아침 7시까지 문을 여는 독특한 콘셉트의 식당과 이곳을 찾는 손님들의 보편적이고도 인간애 넘치는 스토리를 그린 드라마로 매주 토요일 밤 12시 10분 방송된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바람이 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