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이브걸스, 생애 한번 뿐인 신인상 수상

기사입력 2011-12-16 17:19:32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 표재민 기자] 프로듀서 용감한 형제가 키운 신인 브레이브걸스가 제 19회 대한민국 문화연예대상 가요부문 아이돌뮤직 신인상을 수상했다.



지난 15일 오후 서울 여의도 63시티에서 열린 대한민국 문화연예대상 시상식에서 브레이브걸스는 아이돌뮤직상을 차지했다.



브레이브걸스는 “용감한 형제 대표님 이름에 먹칠하지 않게 늘 초심을 잃지 않고 끊임없이 노력하는 브레이브걸스가 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번 시상식은 드라마, 영화, 개그, 가요 등 문화 부문에서 활발하게 활동하며 발전을 이끌어온 문화연예 예술인들을 치하하고 격려하기 위한 장으로 마련된 종합연예시상식이다.



한편, 지난 4월 ‘아나요’로 데뷔한 브레이브걸스는 은영, 서아, 예진, 유진, 혜란으로 구성돼 있다. 이들은 지난 7월 첫 미니음반 ‘툭하면’을 발매했다.



사진=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



표재민 기자 jmpyo@tvreport.co.kr


방송 ‘후아유’ 남주혁, 김소현 왕따과거에 충격 [TV리포트 = 이혜미 기자] ‘후아유’ 남주혁이 김소현의 과거를 알고 큰 충격에 빠졌다. 25일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후아유-학교2015’ 9회에서는 미경(전미선)을 통해 은비(김소현)의 과거와 은별의 마지막을 알고 혼란해 하는 이안(남주혁)의 모습이 그려졌다. “나 고은별 아니야” 은비의 이 고백을 외면했던 이안이 결국 미경을 찾았다. 이에 미경은 “괜찮아, 얘기해. 너 은별이 궁금해서 온 거지?”라며 올게 왔다는 듯 은비의 과거를 전했다. 미경은 또 “아직 어린 애라 너무 힘들게 사는 게 가슴 아프기도 하고 그땐 그 애도 나도 서로 마음 붙일 곳이 우리뿐이었어. 다른 오해는 하지 말았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믿어지지 않는다는 이안의 고백에 미경은 “내 욕심에 무작정 붙잡아놓고 정신 차려보니까 가슴이 덜컹 하더라고. 아무리 사랑을 준들 다른 사람으로 사는 게 마음 편하겠니?”라 토해냈다. 또 미경은 은비를 전학시킬 예정이라며 그때 까진 모른 척 해 달라 당부했다. 이에 이안은 착잡함을 감추지 못하는 모습. 은별의 납골당을 찾았다가 은비의 흔적을 발견하고 눈물 흘리는 이안의 모습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KBS2 ‘후아유’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