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 김신영, '쇼 챔피언' MC 발탁 '시선집중'

기사입력 2012-02-06 14:17:06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 장영준 기자] MBC MUSIC(MBC 뮤직)의 새로운 차트쇼 'Show Champion'(쇼 챔피언)에 슈퍼주니어 신동과 개그우먼 김신영이 MC로 발탁돼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오는 14일 첫 방송될 MBC MUSIC 'Show Champion'에 특유의 유쾌하고 맛깔나는 입담을 자랑하는 신동, 김신영이 MC로 전격 캐스팅돼 매주 시청자들에게 음악 차트와 가요계 이슈를 전해줄 예정이다.



매주 화요일 광진구 광장동 악스 코리아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될 'Show Champion'은 MC와 아티스트, 그리고 관객 까지 삼위일체가 되어 가요계의 챔피언을 가리는 뮤직차트 쇼로 한 주간의 최고 인기곡과 가요계 핫 이슈 그리고 최고의 신인 등을 토크와 쇼를 통해 알아보는 MBC MUSIC 대표 쇼 프로그램.



'Show Champion'은 음원점수 50%, 음반점수 20%, 네티즌 선호도 점수 15%, 음악전문인 선호도 점수 15%를 합산, 한 주간 가장 뜨거웠던 Top9를 선정한다. 최고 인기곡으로 뽑힌 1위곡은 챔피언송이 되며 가장 핫 했던 화제의 스타는 이슈 챔피언, 그리고 최고의 신인은 신인 챔피언에 등극하게 된다. 특히 신인 서바이벌의 경우 관객들이 직접 생방송 중에 점수를 매길 예정이어서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다.



또한 예능과 음악 프로그램을 한 번에 보고 즐길 수 있도록 노래와 토크를 위한 2개의 무대를 준비할 예정이다.



한편 'Show Champion'의 MC를 맡은 신동, 김신영은 과거 함께 라디오를 진행했던 사이로 네티즌들에게 편안하고 매끄러운 진행솜씨와 재치 있고 화려한 입담 그리고 깨알같은 개인기와 환상적인 호흡을 보여 많은 팬들을 라디오 앞으로 모은 바 있어 이번 입맞춤이 더 기대되고 있는 상황.



제작진은 "유쾌하고 매끄러운 진행솜씨와 개인기를 가진 신동과 김신영은 관객과 함께 소통하며 토크와 음악을 전해줄 'Show Champion'의 색깔과 잘 어울려 모든 연령대가 편안하고 재미있게 관람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고 전했다.



'Show Champion'은 오는 2월 14일 오후 7시 첫 방송 되며 매주 화요일 오후 7시 광장동 악스 코리아에서 90분 동안 생방송으로 진행된다.



장영준 기자 jjuny54@tvreport.co.kr


연예 '아빠를부탁해' 측 "새 부녀 합류, 다양한 부녀관계 보여줄 것" 골프여제 박세리와 그의 아버지 박준철, 배우 부녀 이덕화 이지현이 ‘아빠를 부탁해’ 새 식구로 합류한다. 28일 SBS ‘아빠를 부탁해’ 측은 TV리포트에 “박준철·박세리 부녀, 이덕화·이지현 부녀가 ‘아빠를 부탁해’에 출연한다”라며 “지금까지 ‘아빠를 부탁해’의 네 부녀가 비슷비슷하다는 지적이 있었다. 새로운 부녀가 ‘아빠를 부탁해’의 다양한 부녀관계를 보여줄 것”이라고 전했다. ‘아빠를 부탁해’는 일명하여 부녀관계개선 프로젝트를 담는다. 딸이 태어났을 때 세상에서 그녀를 가장 사랑하고 또 사랑했을 아빠. 딸에게 아빠는 세상에 태어나 가장 먼저 만난 애인이었을 터. 하지만 딸이 성장하고 아빠가 바쁜 생활에 치이며 부녀 관계는 어색해지고, 딸의 첫 애인이었던 관계는 서먹서먹해지기 마련이다. 이를 인지하고 서로의 생각을 공유하고 시간을 함께 보내며 어색한 아빠와 딸의 관계를 과거로 돌려놓겠다는 취지다. 28일 오전 조민기·조윤경, 강석우·강다은 부녀의 하차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새롭게 합류하는 두 부녀는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관심이 집중된다. ‘아빠를 부탁해’의 새로운 식구, 박준철·박세리 부녀, 이덕화·이지현 부녀의 이야기는 오는 9월 5일 첫 전파를 탈 예정이다. 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