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 강지영, 뽀뽀 셀카 공개 '달을 품은 지구' 귀여워~

기사입력 2012-03-31 00:12:14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 카라의 강지영이 독특한 야경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강지영은 30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Good night"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강지영은 도시가 한눈에 내려다보이는 야경을 배경으로 입술을 쭉 내민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을 접한 누리꾼은 "어? 달을 품은 지구(강지영 별명)인가? 귀여워" "어딘가요? 일본 같기도 하고, 야경이 정말 멋지네요" "지영 누나, 저도 뽀뽀해주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강지영 트위터



온라인 뉴스팀 newsteam@tvreport.co.kr


영화 원빈♥이나영 측 밝힌 2세·신혼여행·배우 복귀(일문일답 전문) [TV리포트=김수정 기자] 배우 원빈과 이나영이 결혼했다. 원빈과 이나영 소속사 이든나인 관계자는 30일 오후 TV리포트와 통화에서 "두 사람이 오늘(30일) 강원도 정선에서 결혼식을 올렸다"고 결혼 사실을 공식 인정했다. 이후 두 사람의 소속사는 보도자료를 통해 "이나영과 원빈이 2015년 5월 30일 평생을 함께 할 연을 맺었다"라며 "결혼식은 가족들의 축복 속에 원빈의 고향 들판에서 열렸습니다.  오월의 청명한 하늘 아래 푸른 밀밭을 걸어나온 두 사람은 평생을 묵묵히 지켜봐주신 양가 부모님의 축복을 받으며 결혼서약을 나눈 후 이제 하나가 됐다고 전했다. 이어 "태어나고 자란 그 땅 위에 뿌리내린 경건한 약속을 기억하며 삶의 고비가 찾아와도 쉬이 흔들리지 않는 굳건한 나무처럼 한결같이 살아가겠다"라고 덧붙였다. 두 사람은 이날 강원도 정선 덕우리 인근 한 민박집에서 조용한 결혼식을 올렸다. 공개 연애 2년 만에 결혼까지 골인한 셈. 이날 결혼식에는 양가 친지 50여 명만 초대됐다. 연예계 가까운 동료 조차 이날 결혼식에 대해 몰랐다는 후문. 다음은 이든나인 측의 일문일답. Q. 결혼식은 언제부터, 어떻게 준비됐나 만나고 사랑하고 마침내 하나되기를 결심한 이후, 긴 시간 그려왔던 둘 만의 결혼식 풍경이 있었습니다. 둘이 함께 예식이 열릴 들판을 찾고 테이블에 놓일 꽃 한송이까지 손수 결정하며 하나 하나 준비해 온 시간이었습니다. 이렇게 기다려 온 일생에 한번 뿐인 오늘에 대해 다른 이의 입이 아니라 저희가 직접 여러분들에게 알리고 싶었습니다.     Q. 결혼식은 언제, 어디서 열렸나?   2015년 5월 30일 토요일, 강원도의 이름없는 밀밭 작은 오솔길에서 평생을 함께 할 사람과의 첫 발을 내딛었습니다. 결혼식이 끝난 후에는 5월의 초원 위에 가마솥을 걸고 가족들과 함께 따뜻한 국수를 나누어 먹었습니다.    Q. 결혼식엔 누가 참석했나  두 사람의 시작을 축복받고 싶은 감사한 분들이 많았습니다. 하지만 가족들의 희망에 따라 이나영, 원빈씨의 가족분들만 함께 했습니다. 이들의 성장과 삶의 순간들을 가장 가까이서 지켜봤고 누구보다 간절히 행복을 빌어줄 가족들 앞에서 경건하게 결혼서약을 나눴습니다.     Q. 신혼여행은 언제 어디로 가나?   이제 인생이라는 긴 여행을 함께 할 든든한 길 벗이 생겼다고 생각합니다. 신혼여행은 각자 향후 일정이 마무리 될 때 쯤 천천히 계획해서 다녀 올 예정입니다.   Q. 신혼생활은 어디서 시작하나?  서울 방배동에서 신혼을 보낼 예정입니다.   Q. 자녀 계획은? 원빈, 이나영씨 모두 귀여운 아이들이 함께 하는 행복한 가정을 꿈꾸고 있습니다. 결혼 이후엔 되도록이면 빨리 2세 소식을 기다리겠지만 그건 하늘에서 내려주시는 것이겠지요.  Q. 향후 배우로서의 활동은?  지난 몇 달 간 인륜지대사라는 결혼을 결정하고 조용히 식을 준비하는 시간을 보냈습니다. 이제 각자 배우라는 자리로 돌아가 좋은 작품으로 찾아 뵙도록 하겠습니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 DB
방송 '무한도전' 하하·정형돈, 中 잔도공 알바 포기 선언 '무한도전' 극한알바 [TV리포트=김지현 기자] 정형돈, 하하가 잔도공 알바를 포기했다. 30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는 유재석, 박명수, 정준하, 정형돈, 하하, 광희가 포상휴가 대신 극한알바를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멤버들은 공항에 모인 후 제작진으로부터 "포상휴가가 아니라 극한알바를 하러 떠난다. 각자 짝을 이뤄 다른 나라로 떠날 것"이라는 말을 들어야 했다. 제작진의 말에 멤버들은 황당해하며 분노를 금치 못했다. 하하는 "10년치 분노가 용솟음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김태호 PD는 매니저와 방콕으로 휴가를 떠났다. 멤버들은 방콕 공항에 도착해 각자 다른 나라로 떠나기로 하며 비행기에 탑승할 시간을 기다렸다. 짝을 이룬 정형돈, 하하는 중국 허난성의 왕우산으로 떠나기로 했다. 두 사람은 방콕에서 중국행 비행기를 티케팅하며 "한국에서 2시간이면 갈 것을 방콕을 거치고 가서 10시간이나 걸린다"며 투덜거렸다. 산 정상에 도착하자 두 사람은 몹시 떠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하하는 고소공포증을 호소하며 조금도 움직이지 못했다. 잔도공은 관광객들의 절벽에서 경치를 감상할 수 있게 길을 만드는 공사를 하는 사람들. 하하와 정형돈은 아찔한 높이의 절벽에서 일을 하는 사람들을 보고 경악을 금치 못한다. 결국 두 사람은 기권을 선언했다. 이들은 "제발 다른 일을 찾아달라. 이 일은 도무지 못하겠다. 한국에서 욕을 먹겠다"고 말했고, 이에 제작진은 "그럼 다른 일을 주겠다"고 대답해 이들이 어떤 새로운 일에 도전할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MBC는 삼성 vs LG 프로야구중계로 '우리 결혼했어요'를 결방시켰다. 김지현 기자 mooa@tvreport.co.kr/사진=MBC '무한도전' 화면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