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고싶다' 박유천 윤은혜, 14년만에 사랑 확인 '슬픈 로맨스'

기사입력 2012-12-20 13:10:49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손효정 기자] 더욱 짙어지는 애절한 감성으로 안방극장에 눈물 폭탄을 선사하고 있는 MBC 수목드라마 '보고싶다'의 '힐링커플' 박유천과 윤은혜가 보기만 해도 가슴 찡해지는 스틸 컷을 공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20일 제작사 이김프로덕션이 공개된 스틸 컷 속, 두 사람은 얼굴이 닿을 듯 가까운 거리에서 서로를 바라보고 있다. 윤은혜의 볼을 타고 흘러내리는 한 줄기 눈물과 이를 말없이 바라보는 박유천의 애틋한 시선은 이루지 못한 사랑에 대한 안타까움을 더욱 극대화시키고 있다.



지난 주 방송된 '보고싶다' 12회 방송 말미, 황미란(도지원)의 작업실에서 우연히 마주친 한정우(박유천)와 조이(윤은혜)의 모습이 그려졌다.



"니가 왜 여기 있어"라는 정우의 물음에 속으로 "너 보고 싶어서.."라고 대답하는 조이. 두 사람의 모습은 서로에게 다가가고픈 애절함을 더한 터라 이들이 나눌 가슴 아픈 이야기를 향한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한편, '보고싶다' 13회 예고편에서는 어린 시절, 담벼락에 자신이 직접 쓴 '보고싶다' 낙서를 어루만지며 눈물을 흘리는 조이(이수연/윤은혜 분)와 14년 전과 똑같이 둘만의 추억이 깃든 놀이터에서 "조이 루! 나랑 친구하자"라고 말하는 정우의 모습이 공개되며 이들이 펼쳐낼 가슴 아픈 로맨스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보고싶다' 제작사는 "13회를 기점으로 14년 만에 서로의 존재를 확인한 두 남녀의 슬픈 사랑 이야기가 더욱 진해질 예정이다"라며 "박유천과 윤은혜가 그리는 애틋한 멜로라인과 더불어, 유승호가 가세할 가슴 시린 삼각관계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 드린다"고 덧붙였다.



회를 거듭할수록 가슴 시린 로맨스의 깊이를 더하며 안방극장을 사로잡고 있는 MBC 수목미니시리즈 '보고싶다' 13회는 20일 밤 9시 55분 방송된다.



사진=이김프로덕션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연예 '더 바디쇼' 최여진, 입욕 과정 '아슬아슬한 노출' 더 바디쇼 최여진 [TV리포트=조준영 기자] '더 바디쇼' 최여진이 입욕 과정 모습을 공개했다. 4일 방송된 온스타일 '더 바디쇼' 5회에서는 최여진이 셀프 카메라를 통해 입욕하는 과정을 직접 시범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최여진은 시크릿 입욕 노하우 첫 번째로 거품 입욕제를 추천했다. 욕조에 물을 받기 전 거품 입욕제를 넣으면 거품이 자연스레 많이 생긴다고 설명했다. 최여진은 두 번째로 라벤도 오일을 꼽았다. 최여진은 "라벤더 오일을 목욕물에 풀어 주면 좋은 냄새로 인해 피로를 풀어준다"라고 말했다. 최여진은 세 번째로 각질 제거에 좋은 배스 솔트를 추천했다. 최여진은 직접 실오라기 걸치지 않은 다리에 배스 솔트로 각질을 제거하는 모습을 보여줘 눈길을 끌었다. 마지막으로 최여진은 "내가 직접 만든 양초이며 케이스에 스티커도 예쁘게 붙여 명품 양초 부럽지 않다"라며 아로마 캔들을 소개했다. 또한 이 과정에서 최여진은 아슬아슬한 노출을 감행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최여진이 진행하는 온스타일 '더 바디쇼'는 당당한 여성들을 위한 트렌드를 제시할 최초의 여성 바디 전문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사진출처=온스타일 '더 바디쇼' 영상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