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자식상팔자' 시청률, 8%대 돌파 눈앞에 두고 '잠시 주춤'

기사입력 2013-01-28 08:26:45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황소영 기자] JTBC 주말드라마 ‘무자식 상팔자’(김수현 극본, 정을영 연출) 시청률이 8%대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잠시 주춤했다.



28일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7일 방송된 ‘무자식 상팔자’ 27회분은 7.882%(전국유료방송가구기준)를 기록했다. 이는 자체 최고 시청률을 찍었던 26회 방송분(7.955%)보다 0.073% 포인트 하락한 수치다.



이날 ‘무자식 상팔자’에서는 희재(유동근)가 지애(김해숙)의 눈치를 보며 어쩔 줄 몰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희재는 술에 취해 거침없이 육두문자를 날리는 주사를 했다. 결혼 생활 내내 이어졌던 술버릇에 진저리가 난 지애는 부모님께 직접 폭로했고, 딸 소영(엄지원)에게도 알렸다. 지애의 반격에 희재는 약간의 원망 섞인 말과 자신을 탓하는 이중적인 면모를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와 더불어 준기(이도영)가 수미(손나은)에게 혼전순결을 지켰주겠다고 선언하면서 아픈 몸을 이끌고 부모님께 “결혼 시켜주세요”라고 눈물을 흘려 눈길을 끌었다.  



한편, 동시간대 방송된 MBC ‘아들녀석들’은 6.1%, 채널A ‘갈데까지 가보자 스페셜’은 1.215%, MBN 속풀이 토크쇼 ‘동치미’ 재방송은 1.306%, TV조선 ‘북한사이드스토리’는 0.355%의 시청률을 각각 나타냈다.



사진=JTBC ‘무자식 상팔자’ 화면 캡처 



황소영 기자 soyoung920@tvreport.co.kr


연예 빅뱅의 자신감 vs 빅뱅의 애절함 빅뱅은 자신감이 넘쳤다. 노래도 스타일도 심지어 돈마저 갖고 있으니까. 하지만 사랑 앞에서는 나약해졌다. 변하는 감정 때문에 상처를 주고받는 걸 두려워했다. 5일 자정 빅뱅의 ‘MADE SERIES’의 네 번째 앨범 ‘E’가 공개됐다. 지난 5월 1일 시작된 ‘MADE’ 프로젝트로 정규앨범 발매 전 마지막 싱글이다. 이번 앨범에는 빅뱅 유닛그룹 지디&탑의 ‘쩔어(ZUTTER)’와 빅뱅 완전체 ‘우리 사랑하지 말아요’가 수록됐다. 우선 ‘쩔어’는 지디&탑의 5년 만의 컴백곡이다. 작사, 작곡에는 YG대표 프로듀서 테디와 지드래곤, 탑이 참여했고 편곡은 테디가 맡았다. 정통 힙합으로 승부수를 띄운 곡이다. ‘쩔어’는 지드래곤과 탑의 오리지널 랩을 감상할 수 있다. 반복되는 비트 위에 본인들의 내용을 번갈아 거침없이 랩으로 쏟아냈다. ‘쩔어’는 라임을 살리는데 충실했다. “이 노래 쩔어 내 랩일 ‘D’의 ‘IF YOU’와 ‘맨정신’을 차례로 발표했다. 그 때마다 음원차트는 빅뱅의 신곡들로 도배됐고. 이번 네 번째 앨범 역시 ‘쩔어’와 ‘우리 사랑하지 말아요’로 각종 음원차트의 1위와 2위를 점령했다. 김예나 기자 yeah@tvreport.co.kr /사진=빅뱅 ‘쩔어’ ‘우리 사랑하지 말아요’ 뮤직비디오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