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엽 "故 김광석, 사망 이틀 전 만나…사적인 부분까지 얘기"

기사입력 2017.09.21 10:49 AM
신동엽 "故 김광석, 사망 이틀 전 만나…사적인 부분까지 얘기"

[TV리포트=김가영 기자] 신동엽이 ‘황금알2’에서 故 김광석과의 특별한 인연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MC 신동엽은 21일 방송되는 MBN ‘황금알2’ 속 '키워드 토크'를 진행하면서, '김광석'이라는 키워드가 나오자 어렵게 말문을 열었다. 먼저 코미디언 김태현이 "저는 고 김광석 씨에 대해 많이 들어봤지만 직접 뵌 적은 없다. 신동엽 씨는 실제로 만나본 적 있지 않냐"고 묻자 신동엽은 머뭇거리며 "자주 만났던 편"이라고 답했다.

그러면서 신동엽은 "90년대 초반, 방송이 끝나면 늘 혼자 가던 작은 아지트 술집이 있었다. 그 술집에 김광석, 장필순 씨가 종종 놀러 왔었다. 그렇게 각자 술을 먹다가 술이 거나하게 취하면 다 같이 모여 앉아 서로 기타 치고 노래를 부르며 함께했다"고 당시의 추억을 꺼냈다.

"그 날도 어김없이 혼자 술을 먹고 있었다"고 다시 말을 이은 신동엽은 "나중에 김광석 씨가 혼자 오셔서 같이 술을 마시게 됐고, '요즘 네 방송 재미있게 보고 있다'며 이야기 나눴다. 방송에서 어디까지 말할 수 있을지 모르겠지만, 굉장히 사적인 부분까지 얘기하면서 즐겁게 대화를 했다. 그러고 이틀 뒤, 김광석 씨의 사망 기사를 봤다. 분명 이틀 전까지 그렇게 좋은 얘기들을 나눴었는데, 당시 충격을 많이 받았던 기억이 난다"고 회상했다.

21일 방송되는 MBN ‘황금알2’는 '뭉치면 살고 흩어지면 죽는다'와 '인간증발'을 주제로 지적 유희를 만끽하는 시간을 갖는다. 인간 사회와 동물 생태계의 유사함과 차이를 비교해보며 우리 사회의 현주소를 살펴본 뒤, '나홀로 문화'를 넘어 사회에서 '증발하려는' 사람들의 심리를 짚어본다. 특별 게스트로는 이화여대 경제학과 출신의 '브레인 톱모델' 이현이가 출연할 예정. 밤 11시에 방송된다.

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사진=M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