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썰전’ 김구라 “첫 블랙리스트 명단에 내 이름 있었다” 고백

기사입력 2017.09.21 5:20 PM
‘썰전’ 김구라 “첫 블랙리스트 명단에 내 이름 있었다” 고백

[TV리포트=박귀임 기자] ‘썰전’ 김구라와 유시민이 블랙리스트에 대해 언급한다.

21일 방송될 JTBC ‘썰전’에서는 MB 정부 당시 국정원 블랙리스트 파문 등에 대해 논의한다.

이날 ‘썰전’에서 김구라는 “옛날 새누리당의 8인회처럼, 처음에 (공개된 방송인 명단) 8명 안에 제가 들어 있었다”라고 밝힌다. 이에 유시민은 “영광이지 뭐”라며 돌연 축하(?)를 건네 웃음을 자아낸다.

특히 김구라는 “어떤 분들은 과거 인터넷 방송 시절을 생각하면 ‘그럴 수 있겠다’고 하는데, 또 어떤 분들은 ‘방송도 많이 했는데 왜 저기 들어가 있지?’라고 생각해서 많이 궁금해하셨다”라며 블랙리스트 명단에 오른 자신을 둘러싼 반응을 전한다.

이에 대해 박형준은 “구체적으로 한 사람 한 사람에 대해서 국정원의 행동이 있었는지 밝혀져야 한다고 본다”라며 “앞으로 조사에서 밝혀진다면 책임 있는 자세로 대응하는 게 필요하다”라고 말한다.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한편 ‘썰전’은 매주 목요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