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동물 시대…라이프 스타일 브랜드 '리카리카' 런칭

기사입력 2017.12.21 8:41 AM
반려동물 시대…라이프 스타일 브랜드 '리카리카' 런칭

[TV리포트=손효정 기자] 비혼 인구가 늘고, 1인 가구가 급증하면서 반려동물 시장도 급성장하고 있다. tvN '대화가 필요한 개냥'도 방영 중이듯이, 많은 스타들도 반려동물을 키우고 있다. 이런 시대 흐름을 반영한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가 런칭해 온라인상에서 인기다.

‘같은’, ‘동등한’이라는 의미의 스웨덴어 ‘리카lika’에서 따온 브랜드 ‘리카리카 likalika’가 그 주인공이다. 리카리카는 반려동물만을 위한 제품이 아닌, 반려인의 거주 공간에도 ‘동등하게’ 어울리는 인테리어 제품들을 만들어낸다. 거실과 소파, 침실이나 침대에 잘 어우러지는 디자인을 선보여 인테리어 업계에 새로운 바람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트렌드 컬러를 조합해 반려동물과 반려인이 함께 사용하는 양면 쿠션과 퍼 블랭킷은 출시하자마자 판매가 완료되어 재생산에 들어갈 정도로 인기가 높다.

리카리카에서 전개하는 반려동물을 위한 옷 역시 사람의 옷만큼이나 동등하게 정성을 담아 만든 건강한 제품들이다. 고급스러운 패브릭에 동물 친화적인 무늬와 감성적인 색을 조합했고, 단추를 비롯한 모든 부자재를 꼼꼼하게 따져가며 건강하게 만들었다. 특히 올 겨울 유행이기도 한 체크 무늬를 접목시킨 울 슈트는 리카리카의 베스트 셀러 상품이다. 안감에 헤링본 린넨을 덧대 기존 제품에 비해 두 배로 따뜻하다.

외국계 기업 마케터 출신으로 남다른 젊은 감각을 선보인 리카리카 황희원 대표는 “반려동물 전용이 아닌 반려인의 공간에도 자연스럽게 어울리는 제품이 필요하다고 생각했다.”며, “반려동물 용품들은 왜 시간이 지나면 흉물스러워지는가.’하는 의문에서 브랜드가 시작했다고 운을 뗐다. “반려인의 취향을 감성적으로 담아내 오래 곁에 두고 쓸 수 있는 제품을 만들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반려인과 함께 쓰는 반려동물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 리카리카는 지난 11일 국내 온라인 스토어와 글로벌 온라인 스토어를 동시 오픈했다. 이달 내 다양한 온/오프라인 채널의 입점을 통해 판매처를 확대할 예정이다. 아울러 유럽, 북미, 일본에서도 러브콜을 받고있어 2018년 초를 시작으로 해외 비즈니스에 본격적으로 집중해 해외 시장 진출도 계획하고 있다.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사진=리카리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