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 이덕화X마이크로닷, 스킨십까지 끈끈 '브로맨스' 찬성이야

기사입력 2017.11.08 4:58 PM
'도시어부' 이덕화X마이크로닷, 스킨십까지 끈끈 '브로맨스' 찬성이야

[TV리포트=신나라 기자] 이덕화와 마이크로닷이 브로맨스로 현장을 훈훈하게 만들었다.

최근 진행된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 (이하 ‘도시어부’)에서는 경상남도 통영으로 부시리 낚시를 떠난 모습이 그려졌다.

이덕화는 출조 전부터 “나는 부시리를 싫어한다. 부시리는 너희나 잡아라”라며 ‘부시리’에 대한 욕망을 드러내지 않았다. 하지만 낚시가 시작되자 언제 그랬냐는 듯 열정적으로 임했다.

시작한 지 얼마 되지 않아 연속해서 입질을 받은 이덕화는 낚싯대를 잡고 끈질기게 버티며 물고기를 잡기 위해 고군분투했다.  

이 모습을 본 막내 마이크로닷이 이덕화를 뒤에서 끌어안으며 응원에 나섰고, 두 사람은 서로를 의지하며 끈끈한 브로맨스를 뽐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한편 '도시어부'는 연예계를 대표하는 자타공인 낚시꾼 이덕화∙이경규∙마이크로닷이 지금껏 공개된 적 없는 자신들만의 황금어장으로 함께 낚시 여행을 떠나는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방송.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채널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