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조이 "내가 동네서 제일 예쁜 줄" 자화자찬

기사입력 2017.11.23 6:45 AM
'한끼줍쇼' 조이 "내가 동네서 제일 예쁜 줄" 자화자찬

[TV리포트=김수정 기자] 조이가 미모에 대해 언급했다.

22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는 그룹 레드벨벳 아이린과 조이가 출연해 양재동에서 한끼에 도전했다.

이날 조이는 "아이린 보고 깜짝 놀랐다. 너무 예뻤기 때문"이라고 털어놨다.

이어 조이는 "어릴 때부터 내가 예쁘다는 걸 알았다. 나는 동네에서 내가 제일 예쁘다고 생각했다"라며 "그런데 회사에 오니 다 예쁘더라. 우물 안 개구리였다"고 전했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 화면 캡처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