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효린 측 "태양과 내년 2월 결혼…속도위반 NO" [공식입장]

기사입력 2017.12.18 5:05 PM
민효린 측 "태양과 내년 2월 결혼…속도위반 NO" [공식입장]

[TV리포트=김가영 기자] 배우 민효린과 빅뱅 태양이 웨딩마치를 울린다.

18일 민효린 소속사 측은 TV리포트에 "본인 확인 결과 내년 2월 태양 씨와 결혼식을 올린다고 한다. 속도위반은 아니다"라고 밝혔다.

앞서 한 매체는 태양, 민효린이 내년 2월 웨딩마치를 울린다고 밝혔다. 매체에 따르면 두 사람은 태양 입대 전 결혼식을 올리는 것.

태양, 민효린은 2014년 태양의 뮤직비디오 촬영을 통해 처음 인연을 맺었다. 이후 연인으로 발전한 두 사람은 2015년 열애가 알려지자 이를 인정하며 연예계 공식 커플로 자리매김했다.

태양은 2006년 YG엔터테인먼트 보이그룹 빅뱅으로 데뷔했다. 이후 그룹, 솔로를 넘나들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2006년 의류브랜드 모델로 데뷔한 민효린은 드라마 '트리플', '로맨스 타운', '칠전팔기 구해라', 영화 '써니', '스물' 등에 출연했다.

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