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문의일승' 김동원, 하차소감 "출연 영광…백경 지켜봐줘 감사"

기사입력 2017.12.27 8:54 AM
'의문의일승' 김동원, 하차소감 "출연 영광…백경 지켜봐줘 감사"

[TV리포트=손효정 기자] SBS 월화드라마 ‘의문의 일승’ 긴장유발자 김동원이 짙은 카리스마가 담긴 비하인드 컷을 공개하며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의문의 일승’에서 청부살인업자 백경 역으로 출연, 냉철한 이미지와 압도적인 분위기로 이목을 집중시킨 김동원이 공개된 사진에서 무언가를 감추고 있는 듯한 복잡미묘한 표정과 차가운 눈빛, 묵직한 분위기로 진지하게 몰입하는 모습이다.

김동원은 아이오케이컴퍼니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제 생애 첫 드라마 촬영이었는데, 매순간 촬영때마다 감회도 새롭고 즐거웠습니다. 부족한 저를 믿어주신 감독님과 스탭분들, 선배님들과 함께 좋은 작품에 참여할 수 있게 해주셔서 영광이었습니다. 백경을 지켜봐주신 시청자분들께도 감사드립니다. ‘의문의 일승’ 계속해서 많은 응원과 사랑 부탁드립니다”고 아쉬운 마음과 함께 감사 인사를 전했다.

지난 방송에서 김종삼(윤균상)과 쫓고 쫓기는 접전 끝에 검거 됐고 유치장에서 죽음을 맞이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특히 김동원은 눈빛에 다양한 감정을 함축적으로 담아내는 것은 물론, 날카로운 눈매와 무표정한 얼굴, 짙은 카리스마가 돋보이는 날선 눈빛과 안정된 연기력으로 카리스마 청부살인업자 백경 역할을 빈틈없이 소화해냈다. 극이 진행될수록 캐릭터에 자연스럽게 녹아 든 긴장감 스틸러로 뚜렷한 존재감을 드러내며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한편,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며 앞으로 전개될 이야기에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는 ‘의문의 일승’은 매주 월화 밤 10시에 방송된다.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사진=아이오케이 컴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