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픽] ‘박스라이프’ 김숙X이국주, 전기차 여행 ‘괜찮을까’

기사입력 2018.01.10 10:25 AM
[TV@픽] ‘박스라이프’ 김숙X이국주, 전기차 여행 ‘괜찮을까’

[TV리포트=조혜련 기자] 개그우먼 김숙 이국주가 도로 위에서 천당과 지옥을 오갔다.

오늘(10일) 방송될 SBS 파일럿 예능프로그램 ‘박스라이프’에서는 ‘초소형 전기차’ 생생 리뷰에 나선 김숙 이국주의 스펙터클 하루가 그려진다.

최근 김숙은 콤팩트한 사이즈와 편리한 충전 방식 때문에 미래차로 떠오르고 있는 전기차를 받았다. 친한 후배 이국주와 전기차 리뷰를 위해 여행을 나섰다.

평소 ‘소비요정’으로 불리는 김숙은 ‘초소형 전기차’ 역시 눈여겨보고 있었다고. 설레는 마음으로 운전대를 잡은 김숙은 기세를 몰아 전기차를 타고 양평까지 향했다.

그러나 설렘은 잠시, 양평을 향해 달리던 전기차의 배터리가 급속히 줄어들었다. 결국 도로 위에서 차를 멈추게 되는 상황이 발생한 것. 주변에 마땅한 충전소도 없는 상황에서 전기차가 멈추자 김숙과 이국주는 패닉 상태에 빠졌다. 무엇보다 이국주는 “난 저녁 라디오 생방송도 있다”며 당황해했고, 제작진 역시 갑자기 벌어진 긴급 상황에 난감해했다.

과연 김숙은 이 난관을 어떻게 헤쳐 나갔을까. 김숙과 이국주의 좌충우돌 전기차 여행기는 오늘(10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될 ‘박스라이프’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사진=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