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리포트, ‘기브러브’ 모금액 유니세프에 전달

기사입력 2018.02.08 11:28 A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경미기자] 연예전문 온라인 미디어 TV리포트와 21명의 스타가 함께 한 ‘기브러브’ 기부 캠페인 모금액 8505만 6,000원을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전달했다(왼쪽부터 TV리포트 장은성 대표, G마켓 문지영 글로벌사업실장,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오강돈 후원본부장)



‘기브러브’는 TV리포트와 G마켓 글로벌샵이 매년 진행하고 있는 기부 캠페인으로 자신이 좋아하는 스타의 이름으로 기부하면 추첨을 통해 스타 애장품을 선물하는 방식이다.



‘기브 러브’ 이벤트에 참여한 스타는 동방신기 유노윤호, 방탄소년단 RM, 엑소 수호, 엑소 시우민, 워너원 강다니엘, 세븐틴 호시, 갓세븐 잭슨, 아이유, 황치열, JYJ 김재중, 마마무 휘인, 여자친구 유주, 박형식, 류준열, 박해진, 이민호, 이동욱, 박서준, 추자현, 우효광, 송지효 등으로 평소 착용했던 의류, 모자를 비롯해 헤드폰, 캔들, 가방, 책 등 다양한 품목의 애장품을 내놓았다.



가장 많은 기부금을 모은 스타는 워너원 강다니엘(1644만4000원)이며, 그 뒤로 배우 이민호(1497만7000원), 방탄소년단 RM(686만7000원), 황치열(530만원), 아이유(334만4000원), 류준열(334만4000원) 등도 많은 기부금을 모았다.



‘기브러브’를 통해 일반인들이 모은 기부금 총액은 6861만 2,000원이며 이외 1644만 4,000원은 기부 캠페인 확산을 위해 G마켓에서 ‘쉐어러브 SNS 이벤트’로 모은 금액이다. ‘쉐어러브 SNS 이벤트’는 기부에 참여한 사람이 참여 내역을 캠쳐해 해시태그와 함께 인증하면 가장 많은 기부금을 모은 연예인의 기부금만큼 G마켓에서 기부하는 것으로 기부금 최다 모금자인 강다니엘의 기부금 1644만 4,000원만큼 기부했다.



이번 ‘기브러브’는 세계적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한류스타가 대거 참여한 만큼 해외 팬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모았다. 참여율 1위를 기록한 중국에 이어 홍콩, 미국, 대만의 순으로 다양한 글로벌 고객들이 기부 캠페인에 동참했다. 캐나다, 미국뿐 아니라 독일을 비롯해 필리핀, 호주까지 다양한 국가에서 기부금이 모였다.



유니세프에 전달된 기부금은 지구촌 어린이 복지 후원에 쓰일 예정이다.



김경미 기자 abc@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



 



 



 



 

연예 임영웅 "'음악중심' 생각도 못했던 무대..아직도 흥분돼" [TV리포트=김수정 기자] ‘미스터트롯’ 진(眞) 임영웅이 MBC '쇼 음악중심' 출연에 대해 "생각하지도 못했던 무대에 서게 돼 아직도 흥분과 설렘이 남아있다"고 소감을 밝혔다.임영웅은 5일 오전 New Era Project(뉴에라프로젝트)를 통해 "저는 트로트 가수다. ‘미스터트롯’을 통해 많은 사랑을 받았고, 팬들의 응원 덕분에 ‘음악중심’ 무대까지 오르게 됐다. 훌륭한 K-POP 스타들과 함께 무대에 서게 돼 감사하다”고 털어놨다.이어 “제가 팬들에게 보답할 수 있는 방법은 K-TROT가 대한민국 대중음악의 한 장르로 더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것”이라며 “더 나아가 전 세계의 음악팬들에게 K-TROT를 알릴 수 있도록 선배님, ‘미스터트롯’ 동료들과 함께 노력할테니 많은 격려와 응원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임영웅은 이날 ‘음악중심’에서 최근 발표한 신곡 ‘이제 나만 믿어요’를 라이브로 선보였다. 네이버TV를 통해 공개된 무대 클립은 하루 만에 약 70만뷰에 육박하는 조회수, 12,000개가 넘는 댓글을 기록했다.이에 임영웅은 “만약 제 무대 영상이 조회수 100만뷰를 넘는다면 ‘이제 나만 믿어요’를 직캠 라이브로 만들겠다”고 100만 뷰 공약도 제시했다.‘이제 나만 믿어요’는 TV CHOSUN ‘내일은 미스터트롯’의 우승자 특전곡으로, 조영수와 히트 작사가 김이나가 뭉친 곡이다.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 DB
연예 핑크 "코로나19 확진→완치, 美정부 검사부족은 비극이자 실패"[할리웃통신] [TV리포트=김수정 기자] 미국 팝스타 핑크가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고, 2주간 자가격리 끝에 완치됐다고 밝혔다.핑크는 지난 3일(현지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2주 전 3살 배기 아들과 나는 코로나19 증상이 나타났다. 다행히도 주치의를 통해 검사를 받을 수 있었고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알렸다.이어 핑크는 "이미 의사의 권고로 자가 격리 중이었고 확진 이후에도 2주간 자가격리를 했다"라면서 "며칠 전 재검사에서 감사하게도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완치 소식을 밝혔다.이와 함께 핑크는 "코로나19 검사를 더 광범위하게 하지 못 하는 것은 미국 정부의 비극이자 실패다. 코로나19는 심각하다. 젊든, 늙었든, 건강하든 그렇지 못하든, 부유하든, 가난하든 모든 사람에게 영향을 끼친다"고 호소했다.또 그는 "우리의 아이들, 가족, 친구를 보호하기 위해 더 많은 무료 검사가 지원돼야 한다"라면서 "최전선에서 매일 코로나19와 싸우고 있는 의료진들은 우리의 영웅"이라고 강조했다.그는 "18년간 심장병 및 심장 이식 센터에서 근무했던 어머니를 기리기 위해 필라델피아 템플 대학 병원 응급 기금에 50만 달러(한화 약 6억 원), 로스앤젤레스 시장이 운영하는 코로나19 대응 기금에 50만 달러를 기부하겠다"고 해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었다.마지막으로 그는 "앞으로 2주간이 굉장히 중요하다. 꼭 집에 있어 달라"라고 사회적 거리두기 중요성을 강조했다.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핑크 인스타그램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