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이경 "정인선 키스신, 민감하지만 이해해야 하는 부분" [인터뷰②]

기사입력 2018.04.19 9:58 AM
이이경 "정인선 키스신, 민감하지만 이해해야 하는 부분" [인터뷰②]

[TV리포트=신나라 기자] 배우 이이경이 연인 정인선의 키스신을 바라보는 입장에 대해 솔직한 심정을 밝혔다.

19일 서울시 강남구 신사동의 한 카페에서 JTBC 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와이키키') 이이경과의 종영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이경은 정인선에 대해 "그분도 대화하는 걸 좋아하고 저도 대화를 좋아한다. 둘이 대화를 많이 하는 편이다. 그분이 저한테 의지했다고 하지만 저도 의지를 많이 한다. 개인적인 일이던 일 적인 부분이던 의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으라차차 와이키키' 속 키스신에 대한 질문도 이어졌다. 극중 이이경과 정인선은 각각 다른 배우와의 키스신을 연기했다. 아무리 연기라지만 개인적인 감정이 안 섞일 순 없을 터.

이이경은 "그런 부분이 민감하다. 배우고, 이해해야 하는 부분인데 또 (남자친구로서) 바라봐야 하는 입장이지 않느냐. 표현은 못하지만 이해를 할 수밖에 없는 부분 같다"고 솔직한 마음을 고백했다.

극중 준기(이이경 분)는 서진(고원희 분)과의 열애 사실을 밝히기 위해 기자회견을 열었다. 지금 이이경의 상황과 비슷하다. '기분이 어떠냐'는 물음에 이이경은 "저희는 대본이 있고 뒤에 일어날 일을 알고 연기하지 않나. 지금 뒤에 무슨 일이 일어날지 모르겠다"며 웃어 보였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HB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