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유어게인' 측 "이종석과 인연 닿지 않은 것, 추측 자제 부탁" [공식]

기사입력 2018.05.20 6:22 PM
'씨유어게인' 측 "이종석과 인연 닿지 않은 것, 추측 자제 부탁" [공식]

[TV리포트=신나라 기자] 드라마 '씨유어게인' 제작 무산과 관련해 넷플릭스 측이 입장을 밝혔다.

20일 넷플릭스 관계자는 TV리포트에 "넷플릭스는 최고의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선사하기 위해 꾸준히 전세계 다양한 프로젝트를 논의하고 있다. '씨유어게인'은 논의 중인 프로젝트 중 하나였으나 서로 인연이 닿지 않았다"며 제작 무산 사실을 인정했다.

이날 자신이 넷플릭스 '씨유어게인' 스태프라 주장한 한 네티즌은 온라인에 "이종석 때문에 드라마가 엎어졌다"고 주장해 논란을 불러일으켰다. 이에 이종석 측은 "이미 고사한 작품이다. 계약서도 작성하지 않았다"고 즉각 입장을 밝혔다.  

넷플릭스 측 관계자는 해당 사안에 대한 자세한 설명 대신 "확인되지 않은 추측은 자제해주시길 부탁드린다"며 말을 아꼈다.

' 씨유어게인'은 오 마이 비너스' 김은지 작가 집필을, 영화 '선물' '작업의 정석' '이별계약' 오기환 감독이 연출을 맡고, 이종석과 김지원이 남녀 주인공으로 물망에 올랐던 작품이다. 그러나 최근 갑작스럽게 불발됐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