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츠’ 손여은 첫 등장, 박형식 무시하고 장동건에 독설

기사입력 2018.05.23 10:40 PM
‘슈츠’ 손여은 첫 등장, 박형식 무시하고 장동건에 독설

[TV리포트 = 이혜미 기자] 손여은이 ‘슈츠’에 첫 등장했다.

23일 방송된 KBS2 ‘슈츠’에선 김 검사(손여은)의 첫 출현이 그려졌다. 

뺑소니 문제로 검찰청을 찾은 강석(장동건)과 연우(박형식)와 담당검사인 김 검사와 맞닥뜨렸다. 

김 검사는 강석에 대해 “최 검사님 명성이야 원체 레전드죠. 반갑습니다”라고 말하면서도 연우의 인사는 가볍게 무시했다. 

이번 사건은 피해자가 세상을 떠나면서 예상치 못한 상황에 이른 바. 이에 김 검사는 강석에게도 “명성하고 좀 다르네요. 우선은 상황파악부터 제대로 하고 오시죠”라고 쏘아붙였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KBS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