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중계’ 이석철 父 인터뷰→김창환 대표 녹취록 풀렸다 [종합]

기사입력 2018.10.19 9:19 PM
‘연예가중계’ 이석철 父 인터뷰→김창환 대표 녹취록 풀렸다 [종합]

[TV리포트=김풀잎 기자] ‘더 이스트라이트’ 이석철과 이승현의 아버지가 입을 열었다. 

오늘(19일) 오후 방송한 KBS2 ‘연예가중계’에서는 이석철, 이승현 아버지와의 인터뷰가 전파를 탔다. 

이날 이석철의 아버지는 “3~4일 동안 밥을 못 먹고 잠을 못 잤다. 너무 속상했다. 같은 멤버 아이들도 맞은 이야기를 듣고 나니까 너무나 속상하더라”라고 입을 뗐다. 

그러면서 “(이석철이) ‘그래도 이 악물고 맞으면서 참았어요’라는 말을 들었을 때 마음이 너무 아팠다”고 토로했다. 

이석철의 아버지는 “어떤 어른이나 아이들을 보호해야 맞다. 때리는 사람을 옆에 둔 다는 건 말도 안 된다”고 분노했다. 

“이러한 회사가 다시는 없었으면 좋겠다. 지금 음악 하는 아이들이 많을 텐데, 우리나라의 어떤 기획사에서도 아이들을 때리지는 않을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앞서, 지난 18일 더 이스트라이트 소속사 미디어라인엔터테인먼트의 김창환 대표(총괄 프로듀서)와 소속 프로듀서 A씨는 미성년자인 더 이스트라이트 멤버들을 지속적으로 폭행했다는 의혹에 말렸다. 

리더 이석철은 오늘(19일) 기자회견을 통해 그동안의 폭언, 폭행과 협박을 눈물로 밝혔다. 폭행의 증거를 갖고 있다고도 전했다. 

김창환 대표의 폭언과 폭행, 폭행 사주·방조와 관련해서는 “김창환 회장님은 제지하지 않고, ‘살살해라’ 방관까지 했다. 이정현 대표는 상처 치료 없이 방송에 출연시켰다. 동생 이승현은 트라우마로 정신적 치료를 받고 있다”고 털어놨다. 

그러나 김창환 대표는, 폭언 및 폭행 방조는 사실이 아니며 과장된 허위사실과 명예훼손에는 적극 대응할 것이라고 맞섰다. 

한편, ‘연예가중계’는 이석철과 김창환 대표와의 녹취록이 공개됐다고도 전했다. 

김풀잎 기자 leaf@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 KBS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