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식하는날' 홍윤화♥김민기 "박준형♥김지혜, 코미디언 부부 좋다고 덕담"[인터뷰②]

기사입력 2018.11.11 2:34 P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손효정 기자] SBS플러스의 대표 프로그램으로 통하는 '외식하는 날'. 다양한 외식의 모습을 관찰 카메라로 담았다. 홍윤화, 김민기는 단연 프로그램의 마스코트다. 연예계 커플을 대표해 외식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최근 서울 연남동에서 녹화가 진행 중인 홍윤화 김민기 커플을 만났다. 꽁냥꽁냥한 두 사람은 실제 데이트를 하는 모습이었다. 특히 가식이 아닌 리얼을 추구하는 이들은 음식에 대한 반응도 솔직하다. 그동안 맛있게 먹방을 펼친 홍윤화와 김민기는 제작진이 맛집을 소개해준다면서 엄지를 척 들었다. 이날 음식도 정말 맛있다면서 기자에게 꼭 먹으라고 여러번 권유하기도 했다.



놀라운 것은 두 사람의 '외식하는 날'에 대한 애정도가 생각보다 컸다는 점이다. '홍보 요정 커플'답게 프로그램이 잘 되기를 진심으로 바랐다. 특히 김민기는 '죽을 때까지 출연하고 싶다'고 할 정도. '외식하는 날'을 통해 결혼 준비 과정을 보여준 두 사람. 2세 아이들과 함께 가족의 외식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날도 오지 않을까.





- 결혼을 앞둔 심경이 궁금해요.



김민기 : 결혼이라는 것 자체에 대해 심경의 변화는 없고, 윤화랑 같이 살게 돼서 좋아요. 



홍윤화 : 재밌을 것 같아요. 같이 밥 먹고 설거지하는 것도 재밌고, 박스 60개 분리수거하는 것도 재밌고…기대 돼요. 2세 계획은 아직 없어요.



-  결혼을 하면 '외식하는 날'에서 보여지는 모습이 달라질까요?



홍윤화 :  부부가 됐다는 거 말고는 치팅 기다리는 마음에는 달라지는 것은 없을 것 같아요. 



김민기 : 네, 저희는 끝까지 연애할 겁니다.



- '외식하는 날' 박준형 김지혜 부부가 개그 커플 선배인데 어떤 조언을 해줬나요?



홍윤화 : 개그맨 커플끼리만의 화해법이 있는 것 같아요. 재미나게 사는 법도 있는 것 같고. 선배님들이 '개그맨과 결혼하는 거 참 좋다'고 말씀해주셨어요. 



김민기 : 선배님들이 투닥투닥 하지만, 긍정적인 다툼인 것 같아요. 나쁜 감정으로 싸우시는 것이 아니라. 저희도 아마 그렇게 싸울 것 같아요.



- 강호동 선배는 어떤 덕담을 해줬나요?



홍윤화 : '예쁘게 잘 살아라'라고 하셨어요. 저희가 막내거든요. 저희가 무엇을 하든지 간에 예뻐해주시는 것이 느껴져요. '외식하는 날' 팀들은 모두 잘 챙겨주세요.



- '외식하는날'에 대한 애정이 커 보여요. 다른 프로그램과의 차이점은 무엇인가요?



홍윤화 : '외식하는 날'이 음식 방송인데, 차별화가 있다고 생각해요. 다른 음식 방송은 먹는 위주라면, 우리는 그 안에 또다른 이야기를 담고 있다고 생각해요. 모자, 연인, 부부, 혼밥 등, 외식의 형태가 다양하잖아요. 트렌드를 보여주면서 음식들을 눈도 즐겁고 입도 즐겁게 하는 먹방의 새로운 방향을 제시했다고 생각해요. 마냥 맜있는 것을 먹는 방송이 아니라서 출연하는 출연진들이 그래서 더 진심을 쏟는 것 같아요.



김민기 : 좋은 프로그램이라고 생각하고, 주변에서 친구들이 추천해주는 맛집처럼 과장되지 않고 편안한 프로그램이라고 생각해요. 저희도 오바하지 않고요. 그런 게 잘 전달되는 것 같아요.



- 마지막으로 '외식하는 날'에 임하는 마음이 어떤가요?



홍윤화 : 방송에서 자연스러운 모습이 나오니까, 진정성도 자연스럽게 담기는 것 같아요. 박준형 김지혜 선배님은 가족의 프라이빗한 일상을 공개하면서 공감대를 형성하고, 대세 MC 강호동, 김영철도 있죠. 또 먹방계의 1등 돈쓰 오빠가 있고, 배순탁 작가님과 데프콘 오빠가 묵여서 둘의 케미가 되게 재밌어요. 리얼 속의 리얼 보는 느낌이에요. 정말 재밌는 프로그램이라고 제가 보장합니다!  



김민기 : '외식하는 날'을 하고 어른들이 많이 알아봐주세요. 죽을 때까지 하고 싶습니다. 그리고 대대손손 물려주고 싶어요.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사진=문수지 기자 suji@tvreport.co.kr

연예 '오 마이 베이비' 장나라, 일생일대의 선택 결과는?...2차 티저 공개 [TV리포트=김민주 인턴기자] tvN 새 수목드라마 '오 마이 베이비'의 2차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10일 '오 마이 베이비' 측이 공개한 영상에는 지구 종말에 대처하는 장하리(장나라 분)의 일생일대 선택의 순간이 담겼다.이번에 공개된 영상은 중요한 선택의 기로에 놓인 극중 장하리의 심경을 담은 상상 콘셉트로 눈길을 끈다.영상 속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점점 가까워지고 있습니다. 피할 수 있는 사람은 빨리 피하시기 바랍니다"라는 긴급 뉴스 속보와 함께 장하리의 숨 가쁜 SOS 현장이 펼쳐진다. 이 가운데 "장하리 씨.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어요. 선택할 때입니다"라는 긴장감 가득한 내레이션이 흘러나오면서 장하리는 꿈에서 깨어난다. 이후 현실로 돌아온 장하리는 중대결심을 한 듯 환한 미소와 함께 "결혼은 건너뛸까요?"라며 위풍당당하게 유모차를 끄는 모습을 보이며 파란만장한 스토리를 기대케 한다. 아울러 영상 말미에는 장나라의 선택에 동공지진을 일으키는 한이상(고준 분), 윤재영(박병은 분), 최강으뜸(정건주 분)의 모습이 등장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오 마이 베이비'는 결혼은 건너뛰고 아이만 낳고 싶은 솔직 당당 육아지 기자 장하리와 뒤늦게 그녀의 눈에 포착된 세 남자의 로맨스를 그린 작품. 오는 5월 6일 오후 10시 50분 첫 방송된다.김민주 인턴기자 minju0704@tvreport.co.kr / 사진=tvN
연예 스피카 출신 김보아X김보형, '킴보' 결성…3년 준비한 신곡 오늘(10일) 발매 [TV리포트=손효정 기자] 실력파 걸그룹의 대명사였던 스피카가 해체된 이후 팀의 리드 보컬이었던 김보아와 김보형이 3년간 준비해 온 신곡이 10일 발매된다.이날 18시에 발매되는 듀오 '킴보'의 'Thank you, Anyway'(땡큐 애니웨이) 란 곡으로 최고의 작곡가 그룹 '스윗튠'과 '킴보'의 맴버 김보아 & 김보형이 작사, 작곡에 참여하여 기대를 높여주는 곡이다.특히 이 곡은 세련된 팝 발라드 형식을 가져와 세상과 단절된 상황에서 그 벽을 뚫고 이겨내겠다는 희망적인 메시지를 담아내어 듀오 ‘킴보’의 그간의 도전을 알고 있는 팬들에게 큰 의미로 다가가는 곡이다.'킴보'의 맏언니 김보아는 "아직도 오랜만의 복귀에 실감이 안난다"며 자신들이 그간 경험했던 어려움을 극복했던 경험을 노래를 통해 현재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사람들에게 희망을 주고 싶었다고 밝혔다.'킴보'의 막내 김보형은 "곡의 감성을 잘 살리기 위해 녹음할 때 기승전결에 신경을 많이 썼다. 조용하게 말하듯이 표현되는 부분도 있고 시원하게 터뜨리는 부분도 있다"며 자타공인 보컬 실력파 2인의 결합에 기대를 가지게 했다.싱글 앨범인 'Thank you, Anyway'는 음원 사이트와 CD를 통해 발매 된다.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 사진=까미노 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