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들호2' 박신양 vs 고현정, 살벌+섬뜩 눈빛 충돌 '긴장감 폭발'[TV@픽]

기사입력 2018.12.25 8:49 AM
'조들호2' 박신양 vs 고현정, 살벌+섬뜩 눈빛 충돌 '긴장감 폭발'[TV@픽]

[TV리포트=손효정 기자] 박신양이 고현정에게 강력한 경고를 날린다. 

오는 2019년 1월 7일(월) 첫 방송될 KBS2 새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한상우 연출, UFO프로덕션 제작)에서 박신양(조들호 역)과 고현정(이자경 역)의 팽팽한 긴장감이 서린 조우 현장이 포착됐다.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은 소시민을 대변했던 조들호(박신양)가 동네 변호사의 울타리를 넘어 대한민국을 뒤흔드는 거악 이자경(고현정)과 치열하게 맞서며 우리 삶을 깊숙이 관통하는 정의의 가치를 담아낼 드라마다.

이런 가운데 박신양과 고현정의 심상치 않은 눈빛 충돌 현장이 포착, 거침없이 들이대는 박신양에게 고현정의 시선이 고정된다고. 이내 외면해버리며 무시해도 아랑곳 하지 않은 탓에 고현정의 걸음을 멈춰 서게 만든다고 해 박신양이 고현정을 찾아온 이유가 주목된다.

두 사람이 만난 장소는 극 중 이자경이 기획조정실장으로 있는 국일그룹 본사 로비다. 와인에 떡볶이와 순대 등을 펼쳐놓은 채 로비 한 가운데 떡 하니 자리 잡은 조들호의 면모가 역시 괴짜 변호사 조들호 다운 엉뚱함이 돋보여 웃음을 유발한다.

그런가하면 조들호의 갑작스런 등장에도 눈 하나 깜짝하지 않는 이자경의 표정에서는 어딘지 모를 서늘한 기류가 감돌아 두 사람은 어떤 인연으로 얽히게 된 것인지 사연이 궁금해진다.

거침없는 언변으로 핵사이다를 선사한 조들호는 이자경 앞에 나타나 어떤 메시지를 남길지, 두 사람은 어떤 관계로 엮이게 될지 첫 방송을 향한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지수가 높아진다. 

박신양과 고현정의 연기가 기다려지는 KBS2 새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은 2019년 1월 7일(월) 밤 10시 첫 방송된다.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사진=KBS2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 UFO프로덕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