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워너원 만든’ 치타·이석훈·신유미·권재승, ‘프듀4’ 트레이너 합류

기사입력 2019.03.04 5:05 PM
[단독] ‘워너원 만든’ 치타·이석훈·신유미·권재승, ‘프듀4’ 트레이너 합류

[TV리포트=박귀임 기자] 제2의 워너원을 만들기 위해 래퍼 치타와 가수 이석훈 신유미, 그리고 댄서 권재승 등이 다시 뭉쳤다.

TV리포트 취재 결과, Mnet ‘프로듀스101’ 네 번째 시즌인 ‘프로듀스X101’ 트레이너로 치타 이석훈 신유미 권재승 등이 합류한다. 

‘프로듀스X101’은 글로벌 아이돌 프로젝트 ‘프로듀스101’의 네 번째 시즌이다. 시즌1 걸그룹 아이오아이, 시즌2 워너원, 시즌3 아이즈원을 잇는 보이 그룹을 준비 중이다.

특히 치타 이석훈 신유미 권재승 등은 ‘프로듀스101 시즌2’를 통해 데뷔한 워너원을 탄생시킨 트레이너들이다. 이번에도 이석훈과 신유미는 보컬 트레이너로, 치타는 래퍼 트레이너로, 권재승은 댄스 트레이너로 각각 활약할 전망.

트레이너들은 각자의 분야에서도 뛰어나지만, 2년 전 워너원을 탄생시킨 노하우가 있다. 이에 ‘프로듀스X101’을 통해 그 시너지가 터질지도 관심을 모으는 대목이다.

‘프로듀스X101’은 4일부터 본격적으로 첫 녹화에 돌입했다. 배우 이동욱은 국민 프로듀서 대표로, 치타 이석훈 신유미 권재승 등은 트레이너로 ‘프로듀스X101’을 이끌 것으로 보인다.

한편 ‘프로듀스X101’은 올해 상반기 편성 예정이다.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