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친구' 이상민→한고은, 푸드 어벤져스가 찾아가는 SNS 집밥 천재 열전 [종합]

기사입력 2019.06.19 11:51 A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이우인 기자] SNS에서 사진, 영상으로만 접해온 쿡 스타를 푸드 어벤져스가 대신 찾아간다. 방송에서 만나는 쿡 스타의 이야기, 집밥은 시청자들에게 어떤 재미를 안겨줄까.



skyDrama(스카이드라마) '밥친구' 제작발표회가 19일 오전 11시 서울 마포구 상암동DDMC센터에서 열렸다. 서현석 PD, 이상민, 서장훈, 한고은, 강레오가 참석했다. 



'밥친구'는 SNS 속 쿡 스타를 만나 이들이 직접 만든 요리를 맛보고 배우며 푸드 스토리를 풀어가는 신개념 집밥 예능. 



맛에 일가견이 있는 셀럽 4인 이상민, 서장훈, 한고은, 강레오가 수많은 팔로워들이 열광한 BEST 요리 레시피부터 '잘 담고, 잘 찍는' 방법까지 모든 것을 공개한다. 







이상민은 "자신만의 레시피로 엄청난 팔로워를 가진 SNS 집밥 천재들을 찾아간다. 진짜 맛있는 건지, 비주얼만 맛있는지를 직접 찾아가서 확인한다. 맛 평가도 해보고 숨어있는 고수들을 만나러 가는 프로그램이다"라고 소개했다. 



서현석 PD는 "맛집을 소개하는 프로그램을 많지만, '밥친구'는 사먹지 못하는 음식에 포커스를 맞췄다"며 "음식을 매개로 한 삶의 이야기에 포커스를 뒀다"고 기획의도를 설명했다. 



SNS 쿡 스타의 선정 기준, 이들의 섭외 비결에 대해 서 PD는 "팔로워수도 중요하지만 음식 속에 녹여낸 스토리를 담고 싶어서 그런 분들을 섭외했다"며 "섭외가 쉽지는 않았지만, MC들을 매개로 섭외를 하게 됐다. 쿡 스타들이 긴장은 하지만, 긍정적으로 이야기해줬다"라고 밝혔다. 



'밥친구'엔 많은 쿡 스타가 출연하지만, 이날 공개된 주인공은 아내의 식탁과 '옥주부' 정종철이다. 







서장훈은 "아내의 식탁은 방송 출연은 처음이라고 하는데, 출연해줘서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정종철에 대해선 "가장 놀란 맛의 주인공"이라면서 기대감을덧붙였다. 



한고은은 "집밥을 받아보는 일은 내주는 입장에선 정말 행복한 일이다"라며 "남의 집에선 뭐 해먹고 사는지가 주부들의 궁금증이다. '밥친구'에 출연하면 많이 배울 수 있을 것 같아서 출연하게 됐다"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강레오는 "음식 프로그램은 거의 내가 음식을 해서 내주는 게 주인데, '밥친구'는 밥상을 내어주셔서 재미있는 프로라 생각한다"며 "SNS 나오는 본인 개성의 요리가 많다. 제게 좋은 아이디어를 주는 계기가 될 것 같아서 출연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상민은 "'밥친구'는 초당 옥수수 같은 프로그램"이라며 "마니아들이 알고 있는 집밥 천재들을 많은 분들께 알리고 싶다"고 강조했다. 서장훈은 "다양한 재료들이 어우러져서 독특한 맛을 내는 프로그램"이라며 '양장피'에 비유했다. 한고은은 김치가 빠지는 밥상은 없다며 "'밥친구'엔 김치처럼 할 이야기가 많다"고 관심을 당부했다. 



'밥친구'는 오는 22일 오후 7시 50분 첫 방송된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사진=문수지 기자 suji@tvreport.co.kr

연예 ‘골목식당’ 마마무 문별X솔라, 청국장집 “호평”·지짐이집 “혹평” 왜? [TV리포트=이혜미 기자] 마마무 문별과 솔라가 정릉 아리랑 시장에 떴다.  13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선 마마무가 출연해 ‘미리투어’에 나섰다.  솔라는 청국장 마니아다. 정릉 청국장집 청국장의 맛에 “엄마가 해준 맛이다. 정말 맛있다”고 극찬했다.  이 요리는 청국장이 낯설다는 문별까지 사로잡은 것. 문별은 돼지고기 청국장에 푹 빠져 폭풍먹방을 선보였다.  지켜보던 김성주는 “문별이 청국장의 맛을 알기 시작했다”며 웃었다. 그 말대로 문별은 청국장 한 그릇을 뚝딱 비웠다.  이어 솔라와 문별은 정릉 지짐이집을 방문했다. 문별이 바로 전 마니아.  문별은 모듬전 주문 후 기대를 표하나 지짐이집 사장은 기름을 빼지 않고 전을 담는 실수를 저질렀다.  이에 백종원은 “기름 웅덩이에서 바로 올리지 않았나. 저래선 기름만 먹게 된다”며 한숨을 쉬었다.  백종원의 우려대로 문별도 솔라도 기름이 많다고 입을 모았다. 특히나 문별은 “전을 먹으면서 이렇게 입술이 촉촉한 건 처음이다. 립밤을 바른 것 같다”며 아쉬워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백종원의 골목식당’ 방송화면 캡처 
연예 “홀로서기→큰 결심”... ‘우다사’ 박은혜·김경란·박연수·박영선·호란의 용기 낸 도전 [TV리포트=이혜미 기자] 박은혜에서 김경란까지. ‘우다사’를 통해 언니들이 돌아왔다.  13일 방송된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에선 박은혜 김경란 박영선 박연수 호란의 첫 만남이 공개됐다.  이들의 공통점은 이혼의 아픔을 겪었다는 것이다. 박은혜의 등장에 MC 신동엽은 큰 결심을 했다며 놀라워했다.  이에 박은혜는 “난 원래 아무렇지 않게 얘기를 한다. 이 방송이 좋은 기회가 되지 않을까 싶다”며 출연 동기를 밝혔다. 그러면서도 “많은 분들이 모르시는데 굳이. 그런 고민을 했다”라고 걱정도 전했다.지아 지욱의 엄마 박연수도 함께했다. 박연수는 박잎선으로 활동하다 이혼 후 본명인 박연수로 돌아온 바. 박연수는 “이제부터라도 내 이름으로 활동하고 싶었다”며 홀로서기의 각오를 전했다.  이어 김경란이 등장한 가운데 MC 이규한은 “결혼 했었나?”라 놀라 물었다. 이에 김경란은 “괜히 나왔나보다. 그냥 모른 채로 있을 걸”이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 밖에도 호란과 박영선이 함께하며 ‘빨간 맛 동거’를 예고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