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무로 샛별 전여빈, '멜로가 체질'로 첫 드라마 "떨리고 영광"

기사입력 2019.07.17 10:09 AM
충무로 샛별 전여빈, '멜로가 체질'로 첫 드라마 "떨리고 영광"

[TV리포트=신나라 기자] 지난해 영화 ‘죄 많은 소녀’를 통해 호평을 이끌어낸 배우 전여빈이 ‘멜로가 체질’을 통해 첫 드라마 주연에 도전한다.

JTBC 새 금토드라마 ‘멜로가 체질’은 서른 살 여자 친구들의 고민, 연애, 일상을 그린 이병헌 감독표 수다블록버스터.

전여빈은 돌직구 다큐멘터리 감독 이은정 역을 맡았다. 전여빈은 “대본을 처음 읽는 순간 꼭 이 작품에 참여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라며 “마치 건물 밖에서 망원경으로 재미있는 일상과 소동들을 줌인해서 바라보는 것 같았다. 인물 한명, 한명이 형형색색을 띠고 있었고, 생동감이 느껴졌다”라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이어 그는 “첫 드라마이기에 떨리고 영광스러운 마음과 동시에 조심스러워지고, 또, 잘하고 싶어지고, 신나고, 재미있는 복합적인 기분을 동시에 느끼고 있다”고 말했다.

전여빈은 “정통 다큐로 흥행 성공 신화를 세운 다큐멘터리 감독”이라고 은정의 ‘사회적 입지’를 소개했다. 하지만 개인적 영역의 해석은 다르다. “누군가의 친구이자 연인, 혹은 딸이고 누나다. 동시에 누구보다 부딪히며 방황중인 서른 살 여자 사람”이라는 것. 인물이 가진 배경과 고민을 들여다보고 캐릭터를 완성해나가고 있는 전여빈의 남다른 해석이 엿보이는 대목이다.

‘멜로가 체질’은 오는 8월 9일 금요일 밤 10시 5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삼화네트웍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