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션한남편' 결혼 8년차 홍록기 "처가 방문 4번" 충격

기사입력 2019.07.23 1:33 PM
'신션한남편' 결혼 8년차 홍록기 "처가 방문 4번" 충격

[TV리포트=신나라 기자] 홍록기 아내가 "남편이 명절에 친정에 같이 안 간다"며 섭섭함을 토로했다.

스카이드라마 '신션한 남편' 최근 녹화에서는 결혼 8년차 남편 홍록기가 4번째 처가에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은 아들 루안이가 태어난 후 처음으로 대구 처가에 방문하는 것. 홍록기 김아란 부부는 카시트를 설치하는 것부터, 루안이의 짐을 챙기는 일까지, 외출 전부터 티격태격 부부싸움 위기를 겪는 등 불안한 분위기를 형성했다.

무엇보다 놀라운 점은 결혼 8년차인 홍록기가 "지금까지 처가에 3번 갔다"는 것. 홍록기 아내 김아린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남편이 명절에 친정을 같이 가줬으면 좋겠다"라고 말하는 등 서운함을 드러냈다. 이에 MC 신동엽도 깜짝 놀라 "안 가요?"라고 되무렀다.

홍록기는 "처가가 가까웠으면 좋겠다"고 변명 아닌 변명을 했지만 '신션한 남편' 출연진들에게는 통하지 않았다.

홍록기의 네 번째 처가 방문 모습은 23일 오후 9시 방송된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스카이드라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