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기 “아이들이 김상중으로 착각, 재밌는 충격”[인터뷰①]

기사입력 2019.07.24 1:54 PM
안성기 “아이들이 김상중으로 착각, 재밌는 충격”[인터뷰①]

[TV리포트=김경주 기자] 배우 안성기가 자신을 김상중으로 착각한 것에 대해 재밌다는 반응을 보였다.

안성기는 24일 서울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기자들과 만나 “재밌는 충격이었다”라고 밝혔다.

그는 이날 “KBS ‘연예가중계’ 게릴라 데이트 때 중학생 친구들이 김상중이라고 하더라. 김상중도 기분이 안 좋지 않을까”라며 웃어보였다.

이어 “좋게 생각해서 이 아이들이 학교에 다니고 공부하고 tv도 자주 안보고 하니까 잘 모르겠구나 싶었다”라며 “막 ‘진짜 충격이다’ 이런건 아니고 ‘재밌는 충격’ 이 정도다”라고 말했다.

또한 “독립영화를 계속 해왔다. 그러다보니 ‘김상중 사건’도 발생하게 되는 것 같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사자’는 격투기 챔피언 용후(박서준)가 구마 사제 안신부(안성기)를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룬 작품이다. 오는 31일 개봉.

김경주 기자 kimrudwn@tvreport.co.kr / 사진 = 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