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IX 배진영 "재데뷔 부담감 있었다…민현·대휘, 응원해줬다"

기사입력 2019.07.25 5:00 PM
CIX 배진영 "재데뷔 부담감 있었다…민현·대휘, 응원해줬다"

[TV리포트=김민지 기자] 그룹 CIX의 배진영이 워너원 활동 종료 이후 재데뷔하는 것에 대한 부담감이 있었다고 밝혔다.

배진영은 24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SK핸드볼경기장에서 개최된 CIX 데뷔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워너원 활동과 관련된 질문을 받았다.

"워너원 활동 이후 재데뷔하는 것에 대한 부담감은 없었냐"는 질문에 배진영은 "당연히 있었다. 그만큼 잘하고 싶다는 욕심이 컸다. 워너원 활동을 했던 경험을 통해서 CIX에게 좋은 영향을 조금이라도 주고 싶고, 워너원만큼 혹은 워너원보다 더 서로 의지하면서 활동하고싶다"고 답했다.

이어 배진영은 워너원 멤버들의 응원을 받았다고 밝혔다. 배진영은 "민현이 형이 전화로 축하한다고, 열심히 하니까 잘될 수 있다고 해줬다. 부담감을 조금이나마 줄여준 것 같다. 대휘도 울산 행사에서 만났는데 좋은 말 많이 해줘서 자신감이 생겼다"고 덧붙였다.

한편, CIX의 데뷔 앨범 '헬로 챕터 1. 헬로, 스트레인저(HELLO Chapter 1. Hello, Stranger)'는 지난 23일 발매됐다. 타이틀곡 '무비 스타(Movie Star)'는 CIX만의 유니크하고 강렬한 퍼포먼스를 볼 수 있는 곡이다.

김민지 기자 kimyous16@tvreport.co.kr/ 사진=최지연 기자 choijiye@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