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자' 우도환 "'마스터'로 엄청난 부담감..모두가 적으로 보였다"[인터뷰②]

기사입력 2019.07.30 10:50 A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수정 기자] 배우 우도환이 "부담감으로 모두가 적으로 보인 때가 있었다"고 밝혔다.



영화 '사자'의 우도환은 30일 오전 서울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기자들과 만나 "모두가 '지금이 가장 중요한 시기야'라고 하더라. 부담감이 내게 엄청난 압박으로 다가오더라"라고 털어놨다.



우도환은 "'마스터'로 그렇게까지 많은 관심을 받을 줄 몰랐다. '마스터' 이후 차기작, 또 차기작, 그 다음 차기작을 할 때까지도 '너 지금 정말 중요한 시기야', '너 정말 잘해야 해'라는 얘길 들었다. 아무도 '즐기면서 해'라고 안 해줬다. 그게 엄청난 압박이었고, 앞만 보게 만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우도환은 "그렇다 보니 모든 사람이 적으로 보였다. 지금 생각하면 그릇이 안 됐던 것 같다. 많이 힘들었다. '사자'를 찍고 나니 주변 사람, 즐기면서 하는 것, 함께 만들어 가는 것의 중요성을 알게 됐다. 혼자만 사는 세상은 아니다"고 속내를 드러냈다.



'사자'는 격투기 챔피언 용후(박서준)가 구마 사제 안신부(안성기)를 만나 세상을 혼란에 빠뜨린 강력한 악(우도환)에 맞서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 '청년경찰' 김주환 감독이 연출했다. 7월 31일 개봉한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연예 코로나19 때문에...선데이→박성광♥이솔이, 결혼 연기 스타도 속출 [종합] [TV리포트=이우인 기자]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 조짐을 보이면서 결혼을 연기하는 스타들도 속출하고 있다. 오는 5월 2일 서울 모처의 한 호텔에서 결혼하기로 한 개그맨 박성광과 배우 출신 이솔이는 오는 8월 15일로 결혼 날짜를 변경했다고 3일 소속사 SM C&C 를 통해 밝혔다. 이보다 앞서 천상지희 더 그레이스 멤버 선데이는 지난달 1일 결혼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사태로 결혼식을 연기한 상태다. 선데이는 브라이덜샤워까지 마쳤으나 지난 2월 26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번 주 일요일 저의 결혼식을 미뤘다"면서 "코로나 바이러스 때문에 고통 받고 애쓰시는 모든 분을 위해 기도하겠다"고 밝혔다. 노을의 이상곤과 배우 연송하도 지난달 14일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로 인한 피해를 방지하고자 오는 5월 2일로 날짜를 미루게 됐다. MBC '부러우면 지는 거다'에서 결혼 준비와 리얼 연애를 보여주고 있는 이원일 셰프와 김유진 PD도 오는 26일 올리기로 한 예식을 8월 29일로 연기했다.해외 스타인 케이티 페리와 올랜도 블룸도 일본에서 진행하려던 결혼식을 취소했다. 코로나19의 급속한 확산에 따른 결정이다. 케이티 페리는 현재 임신 중으로 임신한 상태로 버진로드를 밟고 싶어 했지만, 코로나19로 인해 계획을 수정했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