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 채널A ‘컬러 오브 우먼’ 캐스팅, 정면승부형 커리어우먼

기사입력 2011.11.04 3:55 PM
유진 채널A ‘컬러 오브 우먼’ 캐스팅, 정면승부형 커리어우먼

[TV리포트 박진영 기자] 배우 유진이 채널A의 새 월화드라마 ‘컬러 오브 우먼’에 캐스팅됐다.

유진은 채널A 새 월화드라마 ‘컬러 오브 우먼’(이시현 최연지 전용성 박현진 극본, 연출 김수영)에서 주인공 변소라 역을 맡아, 결혼 후 첫 안방 복귀 신고식을 치른다.

‘컬러 오브 우먼’ 제작사 로고스 필름(주) 측은 “유진의 이미지가 극 중 변소라의 건강하고 당찬 캐릭터에 완벽하게 매치되어 캐스팅하게 됐다”며 “유진은 대다수의 여자들이 공감할 커리어우먼 역할로 당찬 연기를 펼치게 된다. 특히 유진이 결혼 후 첫 복귀하는 작품인 만큼 많은 심혈을 기울이고 있어 기대가 된다”고 전했다.

유진이 연기하게 될 변소라는 평범한 가정에서 평범한 외모로 태어나 누구보다 노력하며 열심히 사는 정면승부형 ‘알파걸’. 변소라는 믿었던 연인에게 배신당하고 교수의 꿈이 무너지는 등 쓰디쓴 실패를 겪는다. 하지만 화장품 회사에 입사, 공감백배의 사랑과 성공 쟁탈전을 펼칠 커리어우먼으로 맹활약을 펼치게 된다.

‘컬러 오브 우먼’은 화장품 회사를 배경으로 두 여자의 불꽃 튀는 경쟁과 솔직대담 로맨스를 보여주며 여성들의 공감과 판타지를 자극할 본격 심리 코믹 멜로다. 여기에 많은 사랑을 받았던 MBC TV ‘궁’의 김수영 PD와 영화 ‘용의주도 미스신’을 집필한 이시현, 드라마 ‘질투’의 최연지, ‘괴물2’ 공동각본 전용성, 영화 ‘6년 째 연애 중’의 박현진으로 구성된 작가진이 의기투합하여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특히 결혼 이후 더욱 기품 있는 자태를 선보이며 ‘품절 여신’으로 떠오른 유진은 초심으로 돌아가 캐릭터 연구에 밤낮없이 집중하며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무엇보다 색깔이 전혀 다른 두 여자의 경쟁구도가 주가 되는 드라마 ‘컬러 오브 우먼’에서 유진과 정면 경쟁할 여자 주인공이 누가 될지도 관심을 모으고 있다. 유진은 여자의 무기는 능력과 실력이라고 생각하는 변소라 역으로, 여성성의 어필로 본인의 타고난 매력을 십분 활용하며 살아가는 캐릭터 왕진주와 일과 사랑 모든 곳에서 얽히며 경쟁을 할 예정이다.

‘컬러 오브 우먼’은 종합편성채널 채널A가 야심차게 준비한 첫 월화 드라마로 오는 12월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로고스

박진영 기자 neat24@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