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수대비' 함은정-백성현, 뜨거운 눈빛 교환 '첫날밤 공개'

기사입력 2011.11.17 10:56 AM
'인수대비' 함은정-백성현, 뜨거운 눈빛 교환 '첫날밤 공개'

[TV리포트 장영준 기자] 오는 12월 방송예정인 JTBC 개국 주말 특별기획 드라마 '인수대비'(정하연 극본, 이태곤 연출)에서 어린 인수대비 역을 맡은 함은정과 수양대군의 장남 도원군 역을 맡은 백성현이 촬영현장에서의 뜨거운 눈빛 교환으로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풍기고 있다.

함은정과 백성현은 17일 공개된 '인수대비' 현장 사진에서 한시도 서로에게 눈을 떼지 못하는 다정한 모습을 보여 보는 사람마저 미소 짓게 만든다. 그러나 이들의 뜨거운 분위기는 많은 팬들의 질투와 분노를 살 것으로 예상된다.

'인수대비'는 그동안 방송에서 한번도 다루지 않았던 인수대비의 어린 시절을 그리며 드라마 초반엔 운명같이 만난 인수와 도원군의 사랑 이야기를 담는다. 앞서 제작진은 "야망있는 인수대비의 사랑을 뜨겁게 그릴 것이며, 조선시대지만 솔직하고 대담한 인수(함은정)와 도원군(백성현)의 사랑을 보여줄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또한 오는 18일에는 인수와 도원군의 첫날밤 장면을 공개 할 예정이다. 수줍어하는 신부와 신부를 달래는 신랑의 모습이 그동안 그려졌던 첫날 밤의 풍경이라면, 인수와 도원군의 첫날밤은 확연히 다르다. 수줍어 어쩔 줄 모르는 도원군에게 "족두리가 너무나 무겁습니다"라며 머리를 내미는 인수의 당돌한 모습이 그려져 야심 가득했던 인수대비의 어린시절을 한번에 대변해 주는 장면이다.

'인수대비'는 여성의 신분을 넘어 조선 최고의 권력자를 꿈꾼 인수대비와 비운의 왕비 폐비 윤씨, 조선왕조 최초의 대비 정희왕후 등 권력을 둘러싼 세 여인의 인연과 악연을 다룬 종합편성채널 최초의 대하사극으로 다음달 3일 오후 9시에 첫 방송된다.

사진=JTBC

장영준 기자 jjuny54@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