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병진쇼 첫회 시청률 8.5%, 순조로운 출발

기사입력 2011.12.02 7:00 AM
주병진쇼 첫회 시청률 8.5%, 순조로운 출발

[TV리포트 이우인 기자] 화제의 프로그램 '주병진쇼'가 첫 방송에서 순조로운 출발을 알렸다.

2일 AGB닐슨미디어리서치 집계 결과, 지난 1일 오후 11시 16분에 방송된 MBC TV '주병진토크콘서트'는 8.5%(이하 전국 일일 기준) 시청률을 기록했다.

많은 기대와 우려가 동반된 '주병진쇼'는 첫 회에서 이처럼 10%에 가까운 높은 시청률을 보이며, 같은 시간대에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의 기록(11.2%)에 바짝 따라붙었다. 

이날 '주병진쇼'는 야구선수 박찬호를 첫 번째 게스트로 내세워 그의 야구 인생에 대한 진솔한 이야기를 끄집어냈다. 12년 만에 방송으로 복귀한 주병진은 매끄러운 진행과 재치있는 말솜씨로 공백을 단숨에 뛰어넘었다.

그는 '200여명의 청중' '가수가 아닌 야구선수 박찬호에게 노래부르게 하기', 순간 '야'라고 실수한 박찬호와 보조 MC 최현정 아나운서에게 '반말하기' 등 요즘 토크쇼 형식의 프로그램과는 사뭇 다른 콘셉트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주병진쇼' '해피투게더3'와 같은 시간대에 방송된 SBS TV '스타부부쇼 자기야'는 7.2%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사진=MBC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