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와 위험한 소년들' 첫 댄스 입문, 험난한 앞날 예고

기사입력 2011.12.23 3:58 PM
'소녀시대와 위험한 소년들' 첫 댄스 입문, 험난한 앞날 예고

[TV리포트 장영준 기자] '위험한 소년들'이 소녀시대의 'the boys(더 보이즈)'로 댄스에 처음 입문한다.

지난 18일 방송된 JTBC '소녀시대와 위험한 소년들'에서 소녀시대는 청소년 심리전문가의 도움으로 소년들에게 공동목표를 심어주기 위해 '스트릿 잼' 댄스대회 출전을 결정했다.

단 한 번도 정식으로 댄스에 도전해 본 적 없는 소년들은 첫 녹화 당일, 댄스대회 출전이라는 미션을 부여받고 당황한 기색이 역력했다.

소녀시대가 지켜보는 가운데 진행된 댄스 기본기테스트에서 소년들은 절망스러운 댄스실력을 보여주며 험난한 앞날을 예고했다.

특히 소년들은 이날 대회용 안무에 앞서 소녀시대의 'the boys' 안무 마스터라는 첫 미션을 부여받아 자신들의 멘토인 소녀시대의 곡 안무를 통해 댄스에 대한 가능성을 실험할 예정이다.

소녀시대는 빡빡한 스케줄 와중에도 합숙소에 깜짝 방문해 소년들의 춤 지도에 열성적인 모습을 보여주었다는 후문. 과연 소년들은 첫 임무를 무사히 성공시킬 수 있을지 오는 25일 오후 7시 30분 JTBC '소녀시대와 위험한 소년들'에서 공개된다.

한편 소년들의 출전하는 '스트릿 잼'은 대한민국 최고의 춤꾼들이 모이는 댄스대회로 내년 2월 5일 개최된다.

사진=JTBC

장영준 기자 jjuny54@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