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더걸스 TV영화, 2월 2일 美 Teen Nick서 첫 방영

기사입력 2012.01.02 8:51 PM
원더걸스 TV영화, 2월 2일 美 Teen Nick서 첫 방영

[TV리포트 이우인 기자] 걸 그룹 원더걸스가 출연한 TV 영화 'The Wonder Girls'가 내달 2일 미국의 Teen Nick 채널에서 첫 방송된다.

'Wonder Girls at the Apollo'로 알려진 원더걸스의 TV 영화는 방영을 앞두고 원더걸스의 이름을 내세운 'The Wonder Girls'로 영화 제목을 수정, 영화 예고편이 온라인에 공개되며 벌써부터 국내외 팬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The Wonder Girls'가 방영될 Teen Nick은 세계 4대 미디어 회사 중 하나인 Viacom/MTV Networks의 청소년 TV 채널이다. 미국 전 지역에서 7000만 이상의 가구가 시청하고 있는 Teen Nick은 인기 절정의 래퍼 Drake('Degrassi: The Next Generation' 출연), Miranda Cosgrove('iCarly' 주연), Keke Palmer('True Jackson' 주연), Victoria Justice('Zoey 101' 주연) 등의 스타들을 배출했다. 이번 원더걸스의 영화 방영이 기대를 모은 이유이기도 하다.

한국에서는 머라이어 케리의 남편으로 유명해진 Nick Cannon은 Teen Nick 방송국의 Chairman으로 영화배우 겸 가수이자 미국 내에서 가장 인기 있는 MC다. 그는 원더걸스의 미국 내 성장 가능성을 높이 평가해 이 영화의 제작을 맡은 것으로 전해진 바 있다.

'The Wonder Girls'의 방영을 앞두고 미국 TV 역사상 처음으로 아시아 가수가 주연배우로 나오는 이번 프로젝트에 미국 내 많은 업계 관계자들의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는 의견이다.

이에 앞서 원더걸스는 오는 11일 2012 국제 전자제품 박람회(The International Consumer Electronics Show, CES)에 참석, 영화의 OST인 'The DJ is mine'의 뮤직비디오를 공개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원더걸스는 물론 박진영과 영화의 공동 제작자인 Nick Cannon과 함께 영화에 출연한 스쿨걸즈도 참석할 예정이라 더욱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The Wonder Girls'의 주요 장면들과 원더걸스의 퍼포먼스가 담길 이 뮤직비디오는 삼성의 3D기술로 촬영 및 제작됐으며, 삼성의 신제품들에 내장돼 놀라울 만큼 생생히 감상할 수 있게 된다.

한편 원더걸스는 국내 활동 종료 후 중국 음반 프로모션에 돌입하며 1월 초 미국으로 출국해 활동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