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중, 터키 국빈 만찬 참여..한류스타 위상

기사입력 2012.02.07 12:03 PM
김재중, 터키 국빈 만찬 참여..한류스타 위상

[TV리포트 강승훈 기자] JYJ 김재중이 터키 대통령궁 만찬에 초대돼, 한류스타의 입지를 굳혔다.  

김재중은 지난 6일 이명박 대통령 내외가 초대받은 터키 대통령궁 만찬에 초대돼,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김재중은 대통령 순방에 맞춰 터키 정부의 요청으로 팬미팅과 간담회에 참석했고, 국빈 만찬 행사에 참여하게 된 것. 

주터키 한국문화원 측은 “터키 내 한국 가수 중 가장 많은 팬을 확보하고 있는 그룹 JYJ의 김재중을 초청, 팬미팅을 개최함으로써 한류 확산 및 한-터 양국간 문화교류 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앙카라 대학에서 강연한 이명박 대통령은 터키 대학생들의 간담회에서 김재중은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대통령의 소개를 받고 등장한 김재중은 한국에 관심이 많은 터키 대학생들과 한국의 문화와 정서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고 간단한 터키어를 배우기도 했다.

간담회 후 김재중은 터키 대통령궁에서 열린 국빈 만찬에도 초대 받아 터키 대통령을 포함한 터키 주요 인사들과 인사를 나누며 특별한 시간을 나눴다.

김재중은 “만찬장에 들어서자 터키 대통령께서 인사를 건네셨고 옆에 계셨던 이명박 대통령께서 ‘왔군요’라고 반갑게 맞아 주셨다. 너무 어려운 자리라 긴장 했는데 많은 분들이 친근하게JJ~라고 불러 주시며 인사를 건네 주셔서 정말 즐거운 자리였다. 3일 동안 많은 분들이 중동 아랍권에 JYJ팬들이 많고 인기가 대단하다고 이야기 해주셔서 빨리 JYJ멤버들과 함께 다시 찾아 공연을 선사 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메니지먼트를 담당하는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현지 관계자들이 JYJ와 김재중의 인기가 기대 이상으로 높고 덕분에 한국의 음악과 드라마를 알리는 데 큰 역할을 했다고 전해왔다. 또한 김재중은 대통령궁 만찬에서 수 많은 주요 인사들과 간단한 인사를 나누고 기념 사진 촬영에 응하며 문화 사절단의 역할을 톡톡히 했다”고 전했다.

한편, JYJ는 오는 3월 칠레와 페루에서 단독 공연을 갖는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