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세젤예' 최명길, 이번엔 차예련 엄마로…KBS 새 일일극 합류

기사입력 2019.08.13 3:20 PM
[단독] '세젤예' 최명길, 이번엔 차예련 엄마로…KBS 새 일일극 합류

[TV리포트=조혜련 기자] 배우 최명길이 바쁜 행보를 이어간다. KBS 2TV 새 일일드라마 ‘우아한 모녀(가제)’의 주인공으로 캐스팅된 것.

13일 TV리포트 취재 결과, 최명길은 최근 ‘우아한 모녀’ 출연을 확정했다. 극중 남편과 아이의 죽음에 대한 복수를 하겠다는 일념으로 살아온, 비뚤어진 모성의 소유자 정미애(캐리정, 본명 차미연)로 분한다. 앞서 공개된 차예련과 연기 호흡을 맞출 예정.

현재 KBS 2TV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 출연 중인 최명길은 바로 차기작을 결정, 쉼 없는 연기 열정을 펼칠 전망이다.

‘우아한 모녀’는 복수라는 매듭으로 잘못 이어진 모녀의 비극적 상황을 통해 모녀가 겪어갈 상처와 극복 이야기를 담는다.

‘아들 녀석들’ ‘별별 며느리’를 쓴 오상희 작가가 극본을, ‘그래도 푸르른 날에’ ‘내 마음의 꽃비’ ‘내일도 맑음’ 등을 연출한 어수선 PD가 연출자로 나선다. 현재 방송 중인 ‘태양의 계절’ 후속으로 오는 10월 방송될 예정이다.

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최명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