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식이란 없다'..현실육아 보여준 '리틀 포레스트'[종합]

기사입력 2019.08.13 11:51 P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임영진 기자] 밥은 시간이 되면 먹는 것이고 휴식이란 없다. SBS '리틀 포레스트'가 첫날부터 호된 현실육아를 보여줬다.



13일 방송된 '리틀 포레스트'에서는 본격적으로 육아에 들어가면서 정신줄을 놓기 일보 직전에 이른 이서진, 박나래, 이승기, 정소민의 모습을 그렸다. 1초도 앉아서 쉬는 법이 없고 개미가 죽었다고 무한 반복해서 소리를 지르는 등 아이들의 에너지 넘치는 모습에 네 사람은 녹다운이 됐다.



이날 박나래, 이승기는 아이들과 토끼를 보러 우리로 향했다. 토끼를 보고 반가운 아이들은 닭 사료 위에 토끼를 갖다 놓고 배부른 토끼에게 계속 당근을 주면서 일사불란하게 움직였다. 이후 손에 쥐고 있던 달걀을 땅에 떨어트리고 똥을 만지기도 하면서 당황스러운 상황이 이어졌다.



겨우 상황을 수습하고 돌아온 박나래, 이승기는 이서진, 정소민이 준비한 오므라이스로 아이들과 식사를 했다. 네 사람이 매달렸지만 아이들의 식사 보조를 하기는 수월치 않았다. 떨어지는 음식을 자연스럽게 손을 받아 먹으면서 어느새 육아에 적응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문제는 다음. 어른들이 식사를 해야 하는데 아이들이 뛰어놀기 시작하면서 편안히 앉아 밥을 먹을 수가 없었다. 결국 이승기가 아이들을 보는 틈에 나머지 세 사람은 허겁지겁 식사를 마쳐야 했다. 밥을 먹고 지칠 대로 지친 어른들과 달리 아이들은 쌩쌩했다. 힘은 들지만 아이들만 둘 수는 없는 노릇. 남은 체력을 짜내 시간을 보낸 이서진, 박나래, 이승기, 정소민은 결국 바닥에 드러누운 모습으로 방송을 마쳤다.



‘리틀 포레스트’는 푸른 잔디와 맑은 공기가 가득한 자연에서 아이들과 맘껏 뛰놀 수 있는 돌봄 하우스를 여는 청정 예능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lyj61@tvreport.co.kr /사진= '리틀 포레스트' 방송화면 캡처

연예 ‘슬기로운 의사생활’ 배현성 “설레는 마음으로 촬영…성장한 모습 보여드릴 것” [TV리포트=박귀임 기자]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배현성이 한층 성장한 실습생의 모습으로 존재감을 드러내며 시즌1을 마무리한 가운데 “항상 설레는 마음으로 촬영한 작품이라 오랫동안 기억에 남을 것 같다”고 종영 소감을 밝혔다. 배현성은 29일 오전 소속사 어썸이엔티를 통해 “율제병원에서 교수님들에게 많이 배운 홍도처럼 저도 선배님들과 스태프들에게 많은 것을 배웠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이어 “조금 부족하지만 열심히 배우고 노력하는 홍도를 응원해주신 시청자 여러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더욱 열심히 해서 더 좋은 모습, 성장한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당찬 포부를 드러냈다. 지난 28일 방송된 ‘슬기로운 의사생활’ 마지막 회에서 배현성은 조금씩 성장하는 실습생 장홍도의 모습을 성실하게 그려내며 시청자들의 응원을 얻었다. 매번 교수들과 선배들의 질문에 엉뚱한 대답을 하기 일쑤였던 장홍도였으나 마지막엔 달랐다. 외래 진료 시 이익준(조정석 분)의 질문에 제대로 답하지 못했던 장홍도는 다시 기회가 왔을 때 공부한 내용을 막힘없이 답해 칭찬받은 것. 실습생에서 의사로 성장할 장홍도의 미래를 기대케 했다.배현성은 쌍둥이 남매 홍도와 윤복(조이현 분)의 첫 등장 장면부터 실제 실습생과 같은 어리바리한 모습으로 주목 받았다. 티 없이 해맑은 얼굴로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하기도 했다. 특히 조이현과의 쌍둥이 케미스트리는 교수 5인방(조정석, 유연석, 정경호, 김대명, 전미도) ‘99즈’ 못지않은 화제를 낳으며 시청자들에게 사랑을 받았다.‘슬기로운 의사생활’에서 장홍도와 함께 성장하며 풋풋한 매력을 선보인 특급 신예 배현성이 앞으로 보여줄 활동에 기대가 모아진다.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어썸이엔티
연예 "그날 밤, 모든 것이 변했다"...'사라진 시간', 기묘한 사건의 시작 [TV리포트=김민주 기자] 배우 정진영의 감독 데뷔작 영화 '사라진 시간'이 예측할 수 없는 기묘한 사건의 시작을 예고했다.29일 '사라진 시간' 측은 미스터리한 사건이 담긴 메인 예고편을 공개했다.'사라진 시간'은 의문의 화재 사건을 수사하던 형사가 자신이 믿었던 모든 것이 사라지는 충격적인 상황과 마주하면서 자신의 삶을 찾아 나서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예고편은 화재 사건을 수사하기 위해 어느 시골 마을을 찾아온 형사 형구(조진웅 분)의 등장으로 시작된다. 형구는 외지인 부부 수혁(배수빈 분)과 이영(차수연 분)이 그들의 집 안 철창에 갇혀 질식사했다는 사실을 알게 되고, 무언가를 감추고 있는 마을 사람들의 수상한 낌새를 눈치챈 후 단서 추적에 나선다. 그러던 어느 날, 화재 사건이 일어난 집에서 깨어난 형구는 집도, 가족도, 직업도 기억하는 모든 것이 하루 아침에 사라진 충격적인 상황에 빠지게 된다. 이어 "그날 밤, 모든 것이 변했다. 반드시 찾아야만 한다"는 카피와 함께 자신의 삶을 되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형구의 모습이 펼쳐져 본편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한다. 미스터리 작품 '사라진 시간'은 오는 6월 18일 개봉한다. 김민주 기자 minju0704@tvreport.co.kr / 사진=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