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쇼' 송승헌, 前 국회의원→4남매 아빠 변신

기사입력 2019.08.15 1:41 P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석재현 기자] '위대한 쇼' 송승헌이 국회의원에서 4남매 아빠로 변신했다.



지난 14일 tvN '위대한 쇼' 측은 전 국회의원 위대한(송승헌 분) 모습이 담긴 2차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위대한은 4남매 한다정(노정의 분), 한탁(정준원 분), 한태풍(김준 분), 한송이(박예나 분)를 대동하고 마트 나들이에 나섰다.



위대한 4남매의 아빠라는 게 믿어지지 않을 만큼 완벽한 외모와 살림꾼 포스를 발산했고, 시민들을 위대한을 하트 눈빛으로 바라봤다.



다음 영상에서는 행복한 4남매의 모습을 담았다. 연신 해맑은 미소를 짓는 첫째 다정과 위대한에게 껌딱지처럼 붙어있는 둘째 한탁, 장난감 자동차를 품에 안은 태풍과 그의 쌍둥이 남매 송이까지 눈길을 끌었다.



이와 함께 "차별화된 나의 당선 전략. 얘들이 내가 국회로 돌아갈 유일한 카드다"라는 위대한의 내레이션은 궁금증을 유발했다.



'위대한 쇼'는 전 국회의원 위대한이 국회 재입성을 위해 문제투성이 4남매를 가족으로 받아들이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60일, 지정생존자' 후속으로 오는 8월 26일 월요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



석재현 기자 syrano63@tvreport.co.kr / 사진= '위대한 쇼' 티저 화면 캡처

연예 구혜선·안재현 측 “이혼 안타까워, 허위 사실 유포는 선처 無” [공식입장 전문] [TV리포트=조혜련 기자] 배우 구혜선·안재현의 이혼 문제로 난감한 상황에 놓인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가 계속되는 논란에 입장을 밝혔다.19일 오후 HB엔터테인먼트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회사는 두 사람의 이별을 원치 않는 입장이었으나, 결국 두 사람의 마음이 내린 결론(협의 이혼)에 안타까운 마음”이라며 “사실이 아닌 일들로 추측되고 회자되는 것은 더 이상 묵과하지 않겠다”고 강조했다.또한 HB엔터는 “현재 당사의 역할은 두 사람이 이 일을 잘 딛고 원래의 자리로 돌아가서 잘 지내는데 보탬이 되는 것”이라며 “당사가 두 사람의 소속사임으로 앞으로 두 사람 각자의 입장을 대변하기 힘든 것이 현실이지만, 파악하고 있는 한 사실에 근거해 입장을 밝혔고 앞으로도 그렇게 하겠다”고 덧붙였다.특히 구혜선 안재현의 파경 이유 등을 두고 근거 없는 소문이 확산되는 것을 두고 보지 않겠다는 입장이다. 이들의 소속사는 “여러 온라인 포털사이트 및 SNS 등에 소속 배우, HB엔터테인먼트 대표에 관한 허위 사실 유포, 명예 훼손 및 악성 댓글 등 위법 행위에 대해 어떠한 합의나 선처도 하지 않겠다”고 강경한 입장을 드러냈다.이하 HB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안녕하세요, HB엔터테인먼트입니다.당사는 최근 소속 배우 두 사람에게 개인사 부분에 대한 의논요청을 받았고 원만하고 평화로운 결론을 위해 실무적인 조언을 해주었습니다. 하지만 지극히 개인적인 일이고 입장의 차이가 있는 일을 조언하는 것이 쉽지 않았습니다. 누구보다 두 사람의 이별을 원하지 않는 입장이었습니다.결국 평행선에 있던 두 사람의 마음이 내린 결론에 안타까운 마음이었습니다. 다행히 최대한 같이 일하는 다른 분들에게, 또 서로가 서로에게 폐를 끼치지 말자라는 부분은 당사 및 두 사람이 같았습니다. 현재 당사의 역할은 두 사람이 이 일을 잘 딛고 원래의 자리로 돌아가서 잘 지내는데 보탬이 되는 것이라고 생각되어 일일이 시시비비를 가리고 대응하는 것에 조심스럽습니다. 그리고 그것이 현재까지도 두 사람에 대한 배려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전혀 사실이 아닌 일들이 추측되고 화자되는 것은 더 이상 묵과할 수 없습니다.사실이 아닌 일들은 밝혀지기 마련이라는 생각이고 당사가 두 사람의 소속사임으로 앞으로 두 사람 각자의 입장을 대변하기 힘든 게 현실입니다. 하지만 당사는 파악하고 있는 한 사실에 근거해 입장을 밝혔고 앞으로도 그렇게 할 것입니다.현재 사실이 아닌 근거 없는 소문이 확산되고 여러 온라인 포털사이트 및 SNS 등에 소속 배우 및 당사 대표에 관한 허위사실 유포, 명예훼손 및 악성 댓글 등의 위법 행위에 대해서는 그 어떤 합의나 선처도 하지 않을 것이며 엄중하게 법적 조취를 취할 것임을 말씀드립니다.감사합니다.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
연예 ‘20kg 감량’ 홍선영, 방송 하루 만에 병원행 “건강관리 잘 하세요” [TV리포트=조혜련 기자] 가수 홍진영의 언니 홍선영이 20kg 감량 소식을 전한지 하루 만에 병원 행으로 걱정을 사고 있다.홍선영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결국엔, 여러분 건강관리 잘 하세요”라는 글과 함께 병원 침대에 누워 링거를 맞고 있는 팔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홍선영을 향한 걱정을 드러냈다.하루 앞선 18일 전파를 탄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홍선영의 감량 소식이 전해졌다. 다소 홀쭉해진 모습으로 등장한 홍선영에 어머니들은 “달라졌다”는 반응을 보였고, 홍선영 홍진영 자매의 어머니는 “20kg을 감량했다”고 밝혔다.홍선영의 다이어트 결심은 지난 6월 방송된 ‘미운 우리 새끼’로 거슬러 간다. 당시 방송을 통해 건강검진 현장을 공개했던 홍선영은 의사로부터 “38세지만 혈관 나이는 65세다. 현재 상태로 몸을 두면 당뇨 때문에 응급실에 올 확률이 100%다. 뇌혈관 상태도 심각하다”는 말을 들었다. 이후 다이어트를 선언하고 식단관리, 운동을 병행했다.‘미운 우리 새끼’를 통해 꾸준히 다이어트에 힘쓰는 모습을 공개했던 홍선영이다. 그러나 방송 하루 만에 링거를 맞고 있다는 그의 소식에 많은 이들은 “무리한 다이어트 때문 아니냐”며 걱정케 했다.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 사진=홍선영 인스타그램,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