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 안재현과의 대화 폭로.."가정 지킬것"

기사입력 2019.08.18 7:17 A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경주 기자] 배우 구혜선이 남편 안재현과의 대화를 폭로하며 이혼에 대한 자신의 입장을 밝혔다.



구혜선은 18일 오전 자신의 SNS를 통해 남편 안재현과 나눈 대화를 공개했다.



이 대화에서 안재현은 구혜선에게 "당신이 준 합의서랑 언론에 올릴 글 다음주에 내겠다고 '신서유기' 측이랑 이야기 나눈 상황"이라고 말했다.



이에 구혜선은 "다음주 아니고 엄마 상태 보고"라면서 "나에게 '신서유기'가 내 엄마 상태보다 중요하지 않다"고 응수했다.



하지만 안재현은 "이미 합의된거고 서류만 남았다. 지금 의미가 없는 만남인 것 같다. 예정대로 진행하겠다"며 "어머니는 만나겠다"고 밝혔다.



이어 "일은 일대로 진행하고 인사드리겠다"고 하자 구혜선은 "내 엄마보다 일이 먼저라고? 이런 괘씸한 이야기가 어딨냐"고 화를 냈다.



뿐만 아니라 구혜선은 다른 글을 통해 "권태기로 변심한 남편은 이혼을 원하고 저는 가정을 지키려고 합니다"라면서 "다음주에 남편 측으로부터 보도기사를 낸다고 하여 전혀 사실이 아님을 알려드립니다. 진실되기를 바라며"라고 덧붙였다.



앞서 구혜선과 안재현은 지난 2016년 결혼하며 부부의 연을 맺은 바 있다.



김경주 기자 kimrudwn@tvreport.co.kr / 사진 = TV리포트 DB

연예 임영웅 "'음악중심' 생각도 못했던 무대..아직도 흥분돼" [TV리포트=김수정 기자] ‘미스터트롯’ 진(眞) 임영웅이 MBC '쇼 음악중심' 출연에 대해 "생각하지도 못했던 무대에 서게 돼 아직도 흥분과 설렘이 남아있다"고 소감을 밝혔다.임영웅은 5일 오전 New Era Project(뉴에라프로젝트)를 통해 "저는 트로트 가수다. ‘미스터트롯’을 통해 많은 사랑을 받았고, 팬들의 응원 덕분에 ‘음악중심’ 무대까지 오르게 됐다. 훌륭한 K-POP 스타들과 함께 무대에 서게 돼 감사하다”고 털어놨다.이어 “제가 팬들에게 보답할 수 있는 방법은 K-TROT가 대한민국 대중음악의 한 장르로 더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것”이라며 “더 나아가 전 세계의 음악팬들에게 K-TROT를 알릴 수 있도록 선배님, ‘미스터트롯’ 동료들과 함께 노력할테니 많은 격려와 응원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임영웅은 이날 ‘음악중심’에서 최근 발표한 신곡 ‘이제 나만 믿어요’를 라이브로 선보였다. 네이버TV를 통해 공개된 무대 클립은 하루 만에 약 70만뷰에 육박하는 조회수, 12,000개가 넘는 댓글을 기록했다.이에 임영웅은 “만약 제 무대 영상이 조회수 100만뷰를 넘는다면 ‘이제 나만 믿어요’를 직캠 라이브로 만들겠다”고 100만 뷰 공약도 제시했다.‘이제 나만 믿어요’는 TV CHOSUN ‘내일은 미스터트롯’의 우승자 특전곡으로, 조영수와 히트 작사가 김이나가 뭉친 곡이다.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 DB